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 충북인뉴스

관련사진보기


리모델링 진행했지만 유물 보관의 필수요소인 항온·항습기는 없어

충북 청주시가 직영관리하고 있는 송상현 충렬사 전시관의 유물이 관리 부실로 일부 훼손, 보존처리 후 현재 청주시 고인쇄박물관 수장고에서 보관 중이다. 앞으로 송상현 유물을 보기 위해 충렬사 전시관을 방문하는 이들은 진품 유물을 볼 수 없게 됐다.

관계자들에 따르면 충렬사 전시관 내부에 항온·항습 시설이 없어 유물이 좀 벌레로 인해 손상됐다. 그동안 전시됐던 유물은 모두 10여 점으로, 특히 이 중 '천곡 송상현 문적'은 충북 유형문화재 제 223호로, 임진왜란 당시 동래성 전투 상황 및 천곡 송상현의 인품을 알 수 있는 귀중한 자료로 알려져 있다.

여산 송씨 종중과 청주시는 더 이상의 유물 훼손을 막기 위해 진품 전시는 불가능 하다고 판단, 수장고에 보관하기로 결정했다. 청주시는 앞으로 충렬사 전시관 내부에 송상현 충렬공 유물을 진품이 아닌 영인본으로 만들어 7월경부터 전시할 계획이다. 현재는 영인본 완성이 안 돼 유물이 인쇄된 종이를 전시관 벽면에 붙여놓은 상태다.
 
송상현 충렬사 전시관에 있는 유물이 관리부실로 일부 훼손, 현재 고인쇄박물관 수장고에서 보관 중이다. 송상현 충렬사 전시관에는 유물이 인쇄된 종이만 벽면에 붙어 있는 상태다.
 송상현 충렬사 전시관에 있는 유물이 관리부실로 일부 훼손, 현재 고인쇄박물관 수장고에서 보관 중이다. 송상현 충렬사 전시관에는 유물이 인쇄된 종이만 벽면에 붙어 있는 상태다.
ⓒ 충북인뉴스

관련사진보기

 
ⓒ 충북인뉴스

관련사진보기


항온·항습기 설치는 비용 대비 효과 떨어진다?

송상현은 1592년 임진왜란 당시 동래성을 지키기 위해 조총을 앞세운 왜군과 맞서 싸우다 순국한 인물이다. 당시 동래부사였던 송상현은 왜군이 항복을 권했으나 끝까지 항전하다가 순절했다. 왜장도 그의 충절에 탄복하여 동문 밖에 장사를 지내줬다는 이야기가 전해져 오고 있다.

청주시는 2001년 여산 송씨 종중과 협의, 송상현의 업적과 그의 충절을 기리기 위해 인근 부지를 확장 정비해 전시관을 만들고 주변을 공원화하겠다고 약속했었다.

그러나 청주시는 사당 주변을 공원화하겠다는 당초 약속을 이행하지 않았고, 급기야 관리부실로 유물이 훼손되기에 이르렀다. 청주시는 지난해 1억 1000만원을 들어 출입문 보수, 천정 철거 등 내부 인테리어를 진행했지만 정작 유물 보관의 필수요소인 항온·항습 시설을 갖추지 않아 유물이 훼손된 것. 특히 이곳의 유물은 지류(종이류)로 온도와 습기에 민감함에도 청주시는 내부 인테리어 리모델링만 진행한 것이다.

청주시 한 관계자는 송상현 충렬사 내부는 "전시관이라고는 하지만 많은 것을 갖다 놓을 수 있는 공간이 못된다. 진품 유물을 갖다놓으면 또 훼손될 가능성도 있다"고 말했다. 이어 "더 이상 유물이 손상되지 않도록 항온·항습기를 설치할 필요는 있지만 공간이 작아서 비용대비 효과가 떨어질 수 있다"고 전했다.  

"청주시에는 관광마인드 없어"

송상현 충렬사는 전시관의 부실한 유물관리 이외에도 관광지로써의 역할을 제대로 하지 못한다는 지적도 있다.

여산 송씨 종중의 A씨는 "당초 청주시가 사당 주변을 공원화해서 관광자원으로 사용한다고 해서 부산에 있는 유물을 다시 가져와 전시를 했는데 청주시장이 바뀌면서 흐지부지 됐다. 20년이 지났는데 아직도 조성이 안됐다. 공원이 생기면 찾아오는 사람도 더 많아질 수 있는데 (아쉽다)"라며 아쉬워했다.

이어 "관리를 잘 해준다면 나중에라도 유물을 기증하겠지만 현재로는 기증이 아닌 기탁형식으로 할 생각이다"라고 전했다.

송상현 충렬사 전시관 내에서 해설을 하고 있는 B씨도 "임진왜란 관이라든지 임진왜란의 역사를 알 수 있도록 전시하고 조성하면 아이들에게 교육적으로도 좋을 텐데 지금은 관심있는 사람만 조금 온다. 청주시가 관광마인드를 가지고 조성했더라면 좀 더 많은 사람들이 올 텐데 (청주시에는)관광마인드는 없는 것 같다"고 지적했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충북인뉴스에도 실렸습니다.


태그:#충렬사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충북인뉴스는 정통시사 주간지 충청리뷰에서 2004년5월 법인 독립한 Only Internetnewspaper 입니다. 충북인뉴스는 '충북인(人)뉴스' '충북 in 뉴스'의 의미를 가집니다. 충북 언론 최초의 독립법인 인터넷 신문으로서 충북인과 충북지역의 변화와 발전을 위한 정론을 펼 것입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