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19일 경기도 성남시 야탑광장에서 열린 안철수 경기 분당갑 국회의원 후보-신상진 성남시장 후보 출정식에 김을동 전 의원이 등장해 발언을 하고 있다.
 19일 경기도 성남시 야탑광장에서 열린 안철수 경기 분당갑 국회의원 후보-신상진 성남시장 후보 출정식에 김을동 전 의원이 등장해 발언을 하고 있다.
ⓒ JTBC 유뷰트 생중계 갈무리

관련사진보기

  
"저는 우리 안철수 (국민의힘 분당갑 보궐선거) 후보를 짝사랑한 지가 20여년 됩니다."

김을동 전 국회의원이 19일 오후 1시께 경기도 성남시 야탑광장에서 열린 안철수 후보-신상진 성남시장 후보 합동 출정식에 깜짝 등장했다. 20여 년 전 김 전 의원 측이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안철수 후보가 '1위'를 기록했다는 일화를 내세우면서다.

김 전 의원은 유세차에 올라 "20여 년 전 김좌진 장군 기념사업회가 없을 때 사업회를 발족하면서 초대 이사장으로 누굴 모실까 하고 젊은 친구들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했다"며 "그때 1등 된 분이 안 후보다. 그때부터 짝사랑이 20여 년 흘렀다"고 회고했다.

이어 "그동안 특별한 인연은 없었다. 지난번 포럼에 안 후보가 와서 연설한 적은 있다. 그때부터 저는 안 후보의 덕망과 인품과 애국심을 전부 느낄 수 있었다"며 "안 후보는 분당에 걸맞은 위상과 역할을 충분히 담당할 분이라 생각한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6.1 지방선거의 공식 선거운동이 시작된 이날 안 후보는 신상진 국민의힘 성남시장 후보와 합동으로 출정식을 열었다. 안 후보는 "경기도 선거의 승리가 새 정부의 안정적인 국정 운영과 성공의 성패를 좌우할 것"이라며 "이번 지방선거에서 이겨야 여소야대의 국면에서도 새 정부 국정 운영에 큰 동력이 생길 수 있고, 안정적인 국가를 위한 개혁을 추진할 수 있다"고 목소리 높였다. 

안철수 후보는 "지난 정부가 상식과 정의, 공정을 무너뜨리고 내로남불에도 부끄러운 줄 모르는 뻔뻔한 모습을 우리는 똑똑히 보아왔다"며 "이제 무너져버린 상식과 정의, 그리고 공정을 바로 세우겠다. 권력형 비리와 부패를 뿌리 뽑겠다.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신상진 성남시장 후보 "'특혜 비리 의혹 사건 진상규명위' 만들 것"    
 
경기 성남 분당갑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국민의힘 안철수 후보가 19일 오전 경기도 성남시 판교역 인근에서 지방선거 경기도지사에 출마한 김은혜 후보, 성남시장에 출마한 신상진 후보와 출근길 시민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2022.5.19
 경기 성남 분당갑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국민의힘 안철수 후보가 19일 오전 경기도 성남시 판교역 인근에서 지방선거 경기도지사에 출마한 김은혜 후보, 성남시장에 출마한 신상진 후보와 출근길 시민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2022.5.19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이어 마이크를 잡은 신상진 후보는 "전임 이재명 지사의 특혜 의혹 사건 때문에 가슴이 무너져 내리고, 자괴감이 생기고, (성남시의) 명예가 실추돼 정치인의 한 사람으로서 시민 여러분께 죄송하게 생각한다"며 "전국에서 지탄받는 도시가 된, (영화) <아수라>의 안남시 같은 성남시 모습을 보고, 성남시를 깨끗하고 청렴한 도시로 (만들고), 부정부패를 쓸어버리는 의사 칼잡이로 (일하기 위해) 이 자리에 나섰다"고 밝혔다. 

그는 "제가 시장이 되는 날부터 '특혜 비리 의혹 사건 진상규명위원회'를 만들어 대장동, 백현동, 성남FC, 고등동 아파트 특혜 비리 의혹 사건들을 낱낱이 벗겨내 행정을 바로 세우고, 부정부패 없는 청렴한 도시로, 제가 반드시 해결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출정식이 열린 야탑광장을 메운 사람들은 대부분 안 후보나 신 후보 이름이 적힌 의상을 착용한 선거운동원이었다. 드문드문 유세차를 바라보며 서 있던 시민들은 대부분 50~70대로 추정되는 이들이었다. 젊은 연령층의 시민은 거의 없었다. 

안철수 "하고 싶은 것 중 하나, 카카오톡-카카오택시 나누는 것"
     
경기 성남 분당갑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국민의힘 안철수 후보가 19일 오전 경기도 성남시 판교역 인근에서 출근길 시민에게 인사하고 있다.
 경기 성남 분당갑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국민의힘 안철수 후보가 19일 오전 경기도 성남시 판교역 인근에서 출근길 시민에게 인사하고 있다.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안철수 후보는 이날 출정식 전 성남개인택시조합, 한마음·가나안복지관 측과 각각 간담회를 하고, 사회적 약자를 위한 법 제·개정의 필요성을 강조하기도 했다. 

택시조합과의 간담회에서 안 후보는 "카카오택시가 이렇게까지 된 것은 전적으로 (지난) 정부 탓이다. 미국의 경우 공정거래위원회에서 이런 문제를 감시한다"며 "미국 전화 시장을 회사가 독점하고 있었는데, 미 공정위에서 그 회사를 다섯 조각 내버렸다. 그랬더니 소비자 요금도 내려가고, 기술도 발전해 지금의 인터넷 강국이 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제가 제일 하고 싶은 것 중 하나가 공정위에 기업 분할권을 줘서 카카오톡과 카카오택시를 다른 회사로 잘라내는 것"이라며 "결국은 법안을 변경하는 게 미국처럼 선진국으로 가는 길이라 생각한다"고 했다. 

복지관과의 간담회에서는 "저는 상계동 재선 의원이었다. 서울에서 장애인 숫자가 제일 많은 곳이 상계동이다. 장애인 문제들을 많이 알고 있다"며 "특히 관심을 많이 가진 것이 BF(장애물 없는 생활환경) 인증이다. 이제는 이런 제도들이 필수가 돼야 한다. 법 제정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댓글12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