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14일 인천 계양을 선거캠프 사무소 개소식에서 연설중인 이재명 후보
 14일 인천 계양을 선거캠프 사무소 개소식에서 연설중인 이재명 후보
ⓒ 서창식

관련사진보기


인천 계양을 보궐 선거에 출마한 이재명 후보가 "인천 계양과 국민의 대리인이자 머슴과 일꾼으로서 국민을 무한 책임질 것"이라며 "계양주민과 국민들을 위해 일할 수 있도록 해달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이재명 후보는 14일 오전 인천 계양을 선거캠프 사무소 개소식 연설에서 이 같이 말하며 "지난 대선, 국민들께서 '심판할 사람'과 '유능한 일꾼' 중 고민을 하시다가 결국 '심판'을 선택했다"며 "하지만 국가 권력은 특정 세력의 철학과 가치를 가진 집단이 독점해서는 안 된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국회는 다양한 정치 세력들이 역할 분담하고 서로 견제하고 균형을 이루고, 오로지 국민을 위해서 잘하기 위한 경쟁을 해야 한다"며 "결국 세상의 모든 움직임은 사람으로부터 시작되고, 사람의 모든 행동과 판단은 마음으로부터 시작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인천 계양에서 태풍의 핵을 돌풍으로 만들어 인천과 수도권의 승리를 넘어서고 대한민국의 제대로 된 일꾼을 뽑는 지방선거가 될 수 있도록 승리하겠다"고 밝혔다.

윤호중 비상대책위원장은 "이번 지방선거와 국회의원 보궐선거 선거는 대한민국이 윤석열 정권 하에서 똑바로 갈 수 있느냐, 제대로 못 가느냐 운명이 결정되는 선거"라며 "가장 유능하고 일 잘하면서도 가장 약속을 잘 지키는 이재명을 꼭 선택해 주시기 바란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14일 인천 계양을 선거캠프 사무소 개소식에서 승리를 다짐하는 송영길 후보와 이재명 후보
 14일 인천 계양을 선거캠프 사무소 개소식에서 승리를 다짐하는 송영길 후보와 이재명 후보
ⓒ 서창식

관련사진보기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는 "이곳(계양구)에서 5선 국회의원과 인천시장, 당 대표까지 뒷받침해 주신 국민의 뜻을 알고 기억하고 있다"라며 "이런 나보다 훨씬 더 뛰어나고 대한민국 대통령 후보로 나섰던 이재명이라면 국민들의 허전함을 달래고 부족함을 충분히 채워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윤석열 대통령을 향해 "그가 오직 잘 하고 자신 있는 것은 검찰로 수사하고 구속시키는 것"이라며 "그런 것만 다시 하려고 1600만 표의 표를 얻은 민주당의 대통령 후보 출신인 이재명을 수사 대상으로 만드는 것이 어떻게 대한민국이 발전할 수 있겠냐"라며 지적했다.

축사로 나선 박지현 공동상임선대위원장도 "윤석열 정부는 벌써부터 검찰 교체 조짐이 보이고 있고, 견제와 균형은 대한민국 민주주의를 지키는 원리"라며 "이재명 후보가 반드시 국회로 들어가서 견제와 균형을 회복하고 통합과 화합의 정치를 시작할 수 있도록 승리를 위해서 함께 싸워달라"고 호소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기본소득·노동·사회복지 분야를 주로 다루며 권력에 굴하지 않고 공정한 세상을 위한 목소리를 내고자 합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