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와 안민석 의원(오산)의 '동민본부' 출범식을 기념하는 캐리커쳐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와 안민석 의원(오산)의 "동민본부" 출범식을 기념하는 캐리커쳐
ⓒ 서창식

관련사진보기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가 "안민석 의원과 함께 이번 지방선거에서 원팀 정신으로 반드시 승리해서 경기도를 지켜낼 것"이라고 밝혔다.

김 후보는 13일 오후 5시, 수원 마라톤빌딩 7층 브리핑룸에서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 선대위 '동민본부(조직 3본부)' 출범식에서 이 같이 말하며 "윤석열 정부의 오만과 독주를 막고, 경기도와 경기도민을 위해서 이번 지방선거에서 승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동민본부'는 '동연'과 '민석'의 첫 자를 따서 완벽한 원팀을 의미하는 것으로 이번 선거에서 이길 수 있도록 안민석 의원과 임종석 의원, 여기 계신 분들과 함께 힘을 모으겠다"고 밝혔다.

또한 국민의힘 김은혜 후보를 향해 "교부금과 교부세, 지방재정과 중앙정부의 관계도 제대로 모르는 사람에게 어떻게 경기도정을 맡기겠느냐"라며 비판했다.

안민석 선대위 상임선대위원장은 "윤석열 정권의 역주행, 야만에 맞서서 민주주의를 지키려면 이번 지방선거 꼭 이겨야 하고, 이번 지방선거의 승패는 여기 경기도에 달려있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경기도는 특히 결코 져서는 안 되는, 반드시 이겨야 하는 선거에 여기 동민본부 동지들이 원팀정신으로 중요한 역할을 하실 것으로 믿는다"라며 "대한민국에서 가장 열정적이고 뛰어난 분들이 다 모였다"라고 격려했다.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와 안민석 의원(오산)이 원팀으로 뭉친 '동민본부'출범식 기념사진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와 안민석 의원(오산)이 원팀으로 뭉친 "동민본부"출범식 기념사진
ⓒ 서창식

관련사진보기

 
임종성 동행캠프 조직총괄본부장은 "일 잘하는 김동연 후보의 실력에 여러분들의 뜨거운 열정이 더해진다면 대한민국 변화의 중심이 되는 경기도를 능히 만들어 낼 수 있을 것이라 확신한다"라며 "경기도에서 압도적인 승리를 만들어내자"라고 응원했다.

김부겸 전 총리는 "김동연 후보가 세상을 바꾸는데 지금까지의 경험으로 모든 지혜와 역량을 통해 용기를 얻어서 이번 선거에서 발휘한다면, 국민들과 경기도민들도 진심을 알아줄  것"이라며 "김동연의 경기도는 새로운 희망을 얻을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 확신한다"라고 격려했다.

한편 '동민본부'는 4050본부와 안민회 본부, 기본소득 본부를 비롯하여 총 25개의 본부로 이루어져 있으며, 이날 출범식에는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와 안민석·임종성 의원과 조직본부 유성 부본부장, 동민본부 최충민 본부장 등 캠프 관계자를 비롯하여 김부겸 전 총리와 100여 명의 활동 본부장들이 참석했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기본소득·노동·사회복지 분야를 주로 다루며 권력에 굴하지 않고 공정한 세상을 위한 목소리를 내고자 합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