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13일 국민의힘 청양선거구 공천후보자들이 선거에서의 승리를 다짐하고 있다.
 13일 국민의힘 청양선거구 공천후보자들이 선거에서의 승리를 다짐하고 있다.
ⓒ 방관식

관련사진보기

 
국민의힘 청양선거구 공천후보자들이 경선 참가자들의 탈당에 이은 무소속 출마로 어수선한 분위기에 빠진 당을 쇄신하고, 선거에서의 승리를 위해 전열을 정비했다. 

13일 유흥수 청양군수후보 사무소에서 합동기자회견을 연 9명의 후보들은 군민의 기대에 부응하지 못하는 민주당 정권의 불통과 편가르기, 갈라치기 등을 지적하는 군민들의 목소리를 거론하며 국민의힘이 민선7기의 잘못된 전철을 밟지 않고 슬기롭게 군정과 의회를 이끌겠다고 강조했다.

유흥수 청양군수후보는 "소통과 화합으로 하나 되는 군민의 저력을 모아 청양군 발전을 이뤄내야 한다는 무거운 책임의식을 느끼고 있다"며 "엄중한 심판으로 군정을 교체할 수 있도록 지지를 보내 달라"고 호소했다.

이어 "국민의힘 출마자 모두는 철저하게 검증받아 선택된 후보"라며 "윤석열 정부의 성공과 6월 지방선거에서 청양뿐만 아니라 충남에서 승리할 수 있도록 당원 동지들과 온힘을 다해 뛰겠다"고 다짐했다.

참석한 후보들이 내세운 이번 선거의 첫 번째 화두는 공명선거. 이를 바탕으로 ▲네거티브 없는 공정하고 깨끗한 선거운동 ▲갈라치기 하지 않는 선거 ▲정책대결과 군정 예산확보 가능성 ▲선당후사의 단합된 집권여당 후보로서의 자부심 고취 ▲정권교체에 이은 충남도정교체 및 청양군정교체 등을 이룩하겠다며 후보자들은 의지를 다졌다.

국민의힘 충남도당은 청양선거구에 군수 유흥수, 도의원 구기수, 군의원(가) 이봉규, 한미숙, 이석일, 이준구, 군의원(나) 윤일묵, 나인찬, 비례대표 정혜선, 심순미 후보를 공천했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충청뉴스라인에도 실립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지역 소식을 생생하게 좀 더 많은 사람들에게 전달해 언론의 중앙화를 막아보고 싶은 마음에 문을 두드립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