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인천=연합뉴스)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나서는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상임고문이 8일 인천 계양산 야외공연장에서 열린 출마 선언 기자회견에서 지지자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2022.5.8 [국회사진기자단]
 (인천=연합뉴스)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나서는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상임고문이 8일 인천 계양산 야외공연장에서 열린 출마 선언 기자회견에서 지지자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2022.5.8 [국회사진기자단]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모두가 이사 오고 싶은 인천'을 만들겠습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이 8일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이로써 이 고문은 제20대 대통령선거 패배 이후 두 달 만에 정치 일선에 복귀하게 됐다.  

이 고문은 이날 인천 계양산 야외공연장에서 출마 기자회견을 열고 "저의 정치적 안위를 고려해 지방선거와 거리를 두라는 조언이 많았고, 저 역시 조기 복귀에 부정적이었던 것도 사실"이라며 "그러나 당이 처한 어려움과 위태로운 지방선거 상황을 도저히 외면할 수 없었다"고 출마의 변을 밝혔다. 이어 "깊은 고심 끝에 위기의 민주당에 힘을 보태고, 어려운 지방선거를 승리로 이끌기 위해 위험한 정면 돌파를 결심했다"고 덧붙였다. 

이 고문은 "대선 결과의 책임은 저에게 있다. 책임지는 길은 어려움에 처한 당과 후보들에게 조금이나마 활로를 열어주고, 여전히 TV를 못 켜는 많은 국민께 옅은 희망이나마 만들어드리는 것"이라며 "저의 모든 것을 던져 인천부터 승리하고, 전국 과반 승리를 이끌겠다"고 선언했다. 

"인천 계양지구, 제2의 판교테크노밸리로 만들겠다"    

그는 "합리적이고 강한 민주당과 함께, 국회 안에서 입법과 국정 감시를 통해 국민과의 약속을 지키는 민생 실용 정치를 보여드리고 싶다"며 "실적으로 실력을 입증하며 지방정부를 바꿔왔듯, 국회에서 또 한 번의 변화를 일으키겠다"고 강조했다. 

이 고문은 '제2의 판교테크노밸리' 조성을 약속했다. 그는 "판교테크노밸리를 성공시킨 경험으로 100만 평에 이르는 계양지구를 첨단산업이 중심이 된 테크노밸리로 반드시 성공시키겠다"며 "신속한 기업 유치, 양질의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로 새로운 경제 중심, 제2의 판교테크노밸리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 고문은 "정치인은 목적이 아니라 도구"라며 "주권자의 희망과 미래를 위해 유용한 도구로, 유능한 일꾼으로 저 이재명과 동료들을 사용해달라"고 호소했다. 

댓글39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