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2018년 프랑스를 국빈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이 10월 15일 오후(현지시각) 프랑스 대통령궁인 엘리제 궁에서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마친 뒤 연 공동기자회견에서 악수하며 서로를 바라보고 있다.
▲ 마주한 한-프 정상 2018년 프랑스를 국빈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이 10월 15일 오후(현지시각) 프랑스 대통령궁인 엘리제 궁에서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마친 뒤 연 공동기자회견에서 악수하며 서로를 바라보고 있다.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에게 "프랑스 공화국 대통령 선거에서 재선에 성공한 것을 진심으로 축하하며, 대통령님의 리더십으로 프랑스 공화국이 계속해서 발전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축하 메시지를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4시 10분경 자신의 트위터·페이스북·인스타그램에 이같이 전하면서 "(마크롱) 대통령께서 프랑스 공화국 현직 대통령으로서 20년 만에 재선에 성공함으로써 프랑스 공화국 국민들의 폭넓은 지지와 성원이 재확인된 것으로 평가한다"고 밝혔다. 

이어 문 대통령은 "대한민국과 프랑스 공화국은 한 세기가 넘는 기간 동안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며 정무, 경제, 문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심화시켜 왔다"며 "특히 나의 2018년 프랑스 국빈 방문을 계기로 양국 간 '21세기 포괄적 동반자 관계'를 재확인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또한 "(마크롱) 대통령님 재임 기간 중 양국 관계가 더욱 견실해질 것으로 기대하며 대통령님의 건안과 프랑스 공화국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한다"고 메시지를 맺었다. 

한편,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은 극우 성향의 마린 르펜 국민연합(RN)을 꺾고 연임에 성공했다. 2016년 새로운 중도 개혁을 내세워 전진하는공화국(LREM)을 창당한 마크롱 대통령은 이듬해인 2017년 대선에서 르펜을 꺾고 승리했으며, 이로써 자크 시라크 이후 20년 만에 재선에 성공한 프랑스 대통령이 되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뉴스는 기억되지 않는다. 그러나 진실이 담긴 뉴스는 공감의 힘으로 전해지고 가치를 남긴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