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26일 김진태 국민의힘 강원지사 예비후보가 강릉을 방문해 기자회견을 열었다. 강릉시청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이 날 기자회견 장에는 같은 당 김홍규(왼쪽)과 심영섭 강릉시장 예비후보가 참석했다.
 26일 김진태 국민의힘 강원지사 예비후보가 강릉을 방문해 기자회견을 열었다. 강릉시청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이 날 기자회견 장에는 같은 당 김홍규(왼쪽)과 심영섭 강릉시장 예비후보가 참석했다.
ⓒ 김남권

관련사진보기

 
국민의힘 김진태 강원도지사 예비후보가 강릉을 방문해 강원도청 제2청사 건립과 경포호 국가정원 승격을 약속했다. 

김진태 후보는 26일 오전 강릉시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모님이 강릉으로 시집을 와서 그 가족들이 현재 구정면에서 살고 계신다"며 강릉과의 인연을 을 강조했다. 

김 후보는 강릉 발전을 위한 공약으로 기존에 강원도청 환동해본부 대신 강원도청 제2청사를 신설하고, 3급인 환동해본부장을 부지사급으로 격상시키겠다고 밝혔다. 명칭도 환동해본부가 아닌 강원도청 제2청사로 정하고, 영동 지역 주민들이 도청 업무를 가까운 곳에 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부연했다. 

인력 충원은 도 공무원 중 희망자를 우선 배치하고, 강원도청 신축에 맞춰 제2청사도 신축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당선 즉시 청사 신설 타당성 및 기본계회 수립을 위한 행정절차에 착수하고 부지사급 승격을 위한 관련법 정비 및 예산 확보를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또 "이를 통해 강릉을 강원도 제2의 행정중심도시로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김 후보는 경포호를 전남 순천만, 울산 태화강에 이어 3번째 국가정원으로 승격시키겠다는 약속도 발표했다. 그는 "국가정원 지정 후 국제정원박람회를 추진하고, 아르떼뮤지엄 등 문화예술 명소와 연계해 전국 최초의 스마트생태공원을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그러면서 "백 마디 말보다 실천으로, 성과로 보여드리겠다"고 강조했다. 

김 후보는 오는 6.1지방선거 강원지사 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이광재 의원과 맞붙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강원지역 취재하는 김남권 객원 기자입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