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2007년 1월 2일 당시 한나라당 원희룡(오른쪽) 의원이 전두환씨에게 세배를 하고 있다. 원희룡 의원은 큰절로 세배한 데 대한 비난여론에 대해, 4일 국회 기자실에서 회견을 갖고 "여러가지 기억하고 싶지 않은 상처와 분노들을 자극한 점에 대해 정말 사과한다"며 고개를 숙였다.
 2007년 1월 2일 당시 한나라당 원희룡(오른쪽) 의원이 전두환씨에게 세배를 하고 있다. 원희룡 의원은 큰절로 세배한 데 대한 비난여론에 대해, 4일 국회 기자실에서 회견을 갖고 "여러가지 기억하고 싶지 않은 상처와 분노들을 자극한 점에 대해 정말 사과한다"며 고개를 숙였다.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원희룡은 대학 다닐 때 운동을 했다고 말하고 다닌다더라고요? 실제로 그는 조선일보 장학생이었고 전두환에게 세배를 한 어처구니없는 인간입니다. 제주 출신이라는 게 부끄러웠는지 책에 '서울시민 원희룡'이라고 적었더라고요. 그래 놓고 갑자기 '제주의 아들'이 되어 제주도지사까지 되었습니다. 그런데 이젠 국토부 장관이라니요?"

지난 대통령 선거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의 대장동 의혹 제기를 주도하며 자칭 '대장동 1타 강사'라는 수식어를 갖기도 했던 원희룡 국토부 장관 후보자가 제주도지사 시절 추진했던 제주 '오등봉공원 민간특례 개발사업'이 특혜 의혹에 휩싸였다.

일각에서는 이번 의혹이 경기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과 유사하다며 '제주판 대장동'이라고 지적하고 있다. 그러나 원 후보자 측이 강력 부인하고 있는 가운데 그가 7년간(2014~2021) 제주도지사로 재직한 제주도에서 직접 경험한 사람들이 그가 국토부 장관이 되는 것을 막기 위한 행동하기 시작했다. 그 전면에 나선 제주녹색당원 황용운씨는 할 말이 많다.

"저희들은 제주도에서 그를 오롯이 겪었습니다. 제주 제2공항을 찬성했던 원희룡에 대항해 싸우던 시민 부순정, 신현정, 고등학교 시절 더이상 제주가 망가지는 걸 볼 수 없다고 '우리도제주도' 환경모임을 만들고 등교거부를 선언했던 대학생 이건웅 등을 필두로 저희 제주 녹색당원등은 제주도민의 입장에서 누구보다 잘 알고 있죠."

소수정당인 녹색당이 이번 6월에 열릴 지방선거에서 제주지역에서는 선방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이들은 본선 경쟁이 시작되기도 전에 원희룡부터 잡아야 하는 상황에 부닥쳐져 부쩍 바빠졌다.
 
시민운동가 황용운씨
 시민운동가 황용운씨
ⓒ 제주녹색당

관련사진보기

 
"제주 제2공항만 해도 그렇습니다. 제2공항은 말로는 순수민간공항이라 하지만 공군기지입니다. 제주를 군사기지섬으로 만들려고 하는 것이고 순수 민간공항으로 만든다고 하더라도 지금 제주는 포화입니다. 부탄이란 나라처럼 하루 관광 입도객을 제한해서 받아야 하는 제한 정책을 써야 합니다.

그런데 공항을 하나 더 만든다니요. 기후위기 시대에 역행하는 정책일 뿐 아니라 제주를 똥물섬으로 만들겠다는 천박한 생각이지요. 그래서 도민 공론화 과정에서 도민 반대가 나왔음에도 불구하고 그는 끝내 국토부에 제2공항 철회 요청을 하지 않고 서울로 튀었습니다."


"제2공항이 들어서면 자기 집이 활주로가 되는 상황을 받아들이지 못해 13일째 단식하는 김경배씨에게 한다는 말이 '아직도 기운이 많이 남아 있구나'라며 조롱한 거로 공분을 샀죠. 그런데 뭐요? 이런 인간이 국토부 장관에 지명이 됐다구요? 결사항전으로 정치 못하게 옷을 벗겨야 합니다."

이들은 어떤 방법으로 그를 막을 수 있을까? 아무래도 정당 진출 10년 만에 우여곡절을 겪으며 이제 자리를 잡아가는 녹색당으로서는 부담이 클만하다.

"아쉽죠. 하지만 어쩔 수 없잖아요? 저희는 당장 이번 화요일에는 원희룡 가면 쓰고 거짓말 원희룡 규탄하고 수요일에는 '계단 시민들과 충돌이 예상되니 기자들 오라'는 문자 보내고 원희룡이 계단 걸어서 위에 올라가는 영상 그대로 재현하면서 퍼포먼스를 하고 목요일에는 지금 문제가 되는 아라리움 앞에서 원희룡 비리접수처 텐트 치고 퍼포먼스 할 예정입니다."

현재 제주 녹색당에서는 원희룡 후보자의 국토부 장관 청문회 전까지 최대한 전국에 많이 알리는 것을 목표로 제주도지사 시절의 행적을 정리하고 있다.
 
제2공항에 반대하는 제주도 중고등학생들
 제2공항에 반대하는 제주도 중고등학생들
ⓒ 제주녹색당

관련사진보기


댓글2
이 기사의 좋은기사 원고료 15,000
응원글보기 원고료로 응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