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제주 마라도 인근 해상에서 해양경찰 헬기가 추락하면서 승무원 4명 중 2명이 숨지고 1명이 실종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제주 마라도 인근 해상에서 해양경찰 헬기가 추락하면서 승무원 4명 중 2명이 숨지고 1명이 실종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 제주지방해양경찰청

관련사진보기

 
제주 해상에서 남해지방해양경찰청 항공대 소속 헬기가 추락하면서 2명이 숨지고 1명이 실종됐다.

8일 제주지방해양경찰청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 32분께 제주도 서귀포시 대정읍 마라도 남서쪽 약 370km 해상에서 남해해경청 항공대 소속 헬기(시콜스키사, S-92)가 추락했다.

헬기는 대만 해역에서 조난된 우리나라 선원을 수색하기 위해 해경 경비함정 3012함에 중앙특수구조대원 6명을 내려준 뒤 복귀하다 추락한 것으로 파악됐다.

3012함은 사고가 발생하자 고속단정을 급파한 뒤 오전 2시 10분께 승무원 4명 중 3명을 구조했다. 그러나 구조된 3명 가운데 2명은 끝내 숨진 것으로 파악됐다. 

다른 1명의 경우 다발성 골절을 입었으나 의식은 있는 것으로 확인됐으며, 구조되지 못한 1명은 실종됐다.

제주해경청은 실종된 승무원 수색을 위해 관계 기관에 협조를 요청하는 등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
 .
ⓒ 제주지방해양경찰청

관련사진보기

 

덧붙이는 글 | 제주의소리에도 실렸습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시대의 소리, 진실의 소리. 제주의 대표 인터넷신문 '제주의소리'입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