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본 신문은 2021. 6. 4. "피해 1조 넘는 젠투펀드, 금융당국의 이상한 대응"이라는 제목으로 젠투파트너스자산운용이 운용 중인 펀드들이 독립적으로 운용되지 않고 서로 담보로 연결돼 있어 1개 펀드에서 부실이 발생하면 전체 펀드들이 모두 부실에 빠지는 구조였다고 보도하였습니다.

그러나 젠투파트너스는 각 펀드의 자산을 독립적으로 분리해 운용하고 있고, 각 펀드를 서로 담보로 이용하거나 담보로 제공한 사실이 전혀 없어 펀드들이 서로 담보로 연결되어 있지도 않으며, 각 펀드의 자산이 분리되어 있어 펀드들 간에 서로 영향을 주지 않는 것으로 확인되어 이를 바로 잡습니다.

태그:#젠투펀드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모든 시민은 기자다!" 오마이뉴스 편집부의 뉴스 아이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