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잔해제거 장면
▲ 살수차  잔해제거 장면
ⓒ 조연섭기자

관련사진보기

 
동해시 산불의 끝이 보인다. 시에서 지난 5일 강릉 옥계에서 번저 망상에서 발생한 산불의 주불 진화를 완료하고 인근 잔불을 제거함과 동시에 대형 살수 차량을 동원해 산불 지역 도로와 마을 잔해 제거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현장대응팀
▲ 잔해 제거 작업 현장대응팀
ⓒ 조연섭기자

관련사진보기

   
11일 진행 중인 잔해 제거작업에는 동해시 긴급출동 현장대응팀(팀장 이동광)과 관내 기업인 쌍용C&E의 살수 차량 2대가 동원됐다.

묵호지역 산복도로와 해맞이길은 이날 오전 작업을 완료했으며 부곡동 승지 마을과 동호동, 느릅재 길등 피해지역 작업은 오후 각각 진행할 예정이다.

이동광 현장대응팀장은 "산불 발생에 따라 청정 동해 도심은 현재 미세먼지가 심각하다. 대기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해 긴급 투입하게 됐다. 피해지역 바람이 있어 재발화가 걱정된다"라고 말했다.
 
▲ 살수장면영상
ⓒ 조연섭

관련영상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영동종합방송프로덕션 대표, 동해케이블TV 아나운서, 2017~18년 GTI 국제무역 투자박람회 공연 총감독, 묵호등대마을 논골담길,송정막걸리축제 기획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