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장면
▲ 기표소 장면
ⓒ 조연섭기자

관련사진보기

 
제20대 대통령선거 동해지역 사전투표가 관내 망상동 묵호초등학교 체육관을 비롯해 10개 투표소에서 4일 오전 6시부터 시작됐다.

사전투표는 선거일 당일 투표가 어려운 선거인이 별도의 신고 없이 사전투표 기간에 투표소가 설치된 곳 어디에서나 투표할 수 있는 제도다. 이번 20대 대통령선거의 경우 4일과 5일 양일간 진행된다. 본 선거일은 9일이다.

사전투표 종사자들은 오전 5시까지 각 투표소에 도착해 담당자들과 투표절차와 담당업무에 대한 참고사항을 전달받은 뒤 최종 장비점검을 진행했다. 참관인이 모두 도착하자 정각 6시부터 투표가 시작했다.

동해시는 총 10개 동 각 투표구에서 7만6746명 투표인 수가 이번 선거에 참여한다. 선거권은 선거일 기준 18세 이상의 국민으로 2004년 3월 10일에 태어난 사람까지 포함하며 준비물은 본인임을 확인할 수 있는 신분증을 지참해야 한다.

이번 사전투표는 코로나 확진자와 격리 자도 투표에 참여한다. 코로나 확진자와 격리 대상자는 선거 당일과 사전투표 2일차 오후 6시부터 7시 30분까지 투표에 참여할 수 있다. 오후 5시부터 6시까지 사전투표장에 도착해야 한다.

한편 동해시선거관리위원회에서는 사전투표소 10개소를 대상으로 방역소독을 한다. 10개 투표소에 4개 조 방역단을 투입해 선거 전날인 3일과 선거날인 4일과 5일 선거종료 후 총 세 차례 기표 용구와 기표대와 수시 접촉물 등에 대해 방역을 한다.
 
대기 중인 시민들
▲ 사전투표장 대기 중인 시민들
ⓒ 조연섭기자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영동종합방송프로덕션 대표, 동해케이블TV 아나운서, 2017~18년 GTI 국제무역 투자박람회 공연 총감독, 묵호등대마을 논골담길,송정막걸리축제 기획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