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경남교육청, 인권·평화 조형물 설치 4주년 추모식
 경남교육청, 인권·평화 조형물 설치 4주년 추모식
ⓒ 경남도교육청

관련사진보기

  
경남교육청, 인권·평화 조형물 설치 4주년 추모식
 경남교육청, 인권·평화 조형물 설치 4주년 추모식
ⓒ 경남도교육청

관련사진보기

 
박종훈 교육감은 2일 오전 경남도교육청 제2청사 뜰에 있는 인권·평화 조형물인 '기억과 소망' 앞에서 추모식을 열었다.

추모식은 2018년 2월 28일 설치한 '기억과 소망' 4주년과 3·1운동 103주년을 기념하여 박종훈 교육감 등 주요 간부가 참석한 가운데 간소하게 진행됐다.

박종훈 교육감은 헌화와 묵념으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을 기렸다.

박 교육감은 추모사에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의 용기 있는 목소리와 행동을 기억하고, 교육이 우리의 아픈 역사를 지켜가는 가장 큰 힘이 될 수 있도록 각별한 사명감을 가지겠다"라고 밝혔다.

이어 "우리 아이들이 높은 역사의식과 나라 사랑 정신을 지닌, 깨어있는 민주시민으로 자라날 수 있도록 그 역할을 계속해 나갈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기억과 소망' 조형물은 2017년 9월 내외부 전문가들의 의견을 모아 '전시 일본군의 여성 인권 유린과 평화통일 염원'이라는 주제로 건립되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