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2019년 이원3.1운동 재연 모습(옥천군 제공)
 2019년 이원3.1운동 재연 모습(옥천군 제공)
ⓒ 충북인뉴스

관련사진보기

 
3.1운동 103주년을 맞아 옥천군 이원면 이원역 광장에서 '이원3.1 독립만세운동' 기념행사가 열린다. 이 행사는 이원면발전위원회 주관으로 열릴 예정이며 식전행사(난타 공연)를 시작으로 추념사, 살풀이 공연, 만세삼창 순으로 진행된다.

옥천군에 따르면 이원면 3.1 만세운동은 1919년 충북의 만세 시위 가운데 가장 많은 사망·피수인이 발생된 곳으로, 이원면발전위원회가 광복을 위해 헌신한 뜻을 기리기 위해 2017부터 재현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박영웅 이원면발전위원회장은 "지난해에는 코로나19로 영상 제작으로 대체되어 아쉬움이 있었지만, 올해는 대면으로 개최되어 나라 사랑의 소중함과 자주독립의 중요성을 다시 한번 생각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옥천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행사를 진행하는 것이 쉽지 않은 일인데 의지와 열정이 정말 대단하다"며 "앞으로도 보훈정신이 널리 확산될 수 있도록 보훈 관련 행사에 물심양면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현재 옥천군 출신 독립유공자는 총 54명이며, 독립유공자에 대한 상세정보는 공훈전자사료관 홈페이지를 통해 볼 수 있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충북인뉴스에도 실렸습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충북인뉴스는 정통시사 주간지 충청리뷰에서 2004년5월 법인 독립한 Only Internetnewspaper 입니다. 충북인뉴스는 '충북인(人)뉴스' '충북 in 뉴스'의 의미를 가집니다. 충북 언론 최초의 독립법인 인터넷 신문으로서 충북인과 충북지역의 변화와 발전을 위한 정론을 펼 것입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