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김정은 북한 노동당 총비서
 김정은 북한 노동당 총비서
ⓒ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북한은 22일 김정은 노동당 총비서가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에게 베이징 동계올림픽의 성공적 진행을 축하하는 구두친서를 보냈다고 밝혔다.

북한 노동당 기관지 <로동신문>은 이날 "베이징 겨울철 올림픽경기대회가 성과적으로 진행된 것과 관련해 구두친서를 보냈다"고 보도했다.

김 총비서는 친서에서 "전체 중국인민과 세계 인민들의 커다란 기대와 관심 속에 베이징 겨울철올림픽 경기대회가 참신하고 특색 있는 대 체육축전으로 성대히 진행됐다"라며 "열렬한 축하를 보낸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김 총비서는 "새 시대 중국 특색의 사회주의 사상이 가리키는 길을 따라 힘차게 나아가는 중국의 기상을 과시했다"라고 평가했다.

김 총비서는 특히 "오늘 조중(북중) 두 당, 두 나라는 전략적 협조와 단결을 강화해 미국과 추종세력들의 노골적인 적대시 정책과 군사적 위협을 짓부시고 공동의 위업인 사회주의를 수호하고 전진시켜나가고 있다"고 언급했다.

북한은 지난해 도쿄 하계올림픽에 참석하지 않은 데 대해 국제올림픽위원회(IOC)로부터 자격정지 처분을 받아 이번 베이징 동계올림픽에 불참했다.

김 총비서는 베이징 동계올림픽 개막일인 지난 4일에도 시 주석에게 올림픽 개막을 축하하는 축전을 보낸 바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김도균 기자입니다. 어둠을 지키는 전선의 초병처럼, 저도 두 눈 부릅뜨고 권력을 감시하는 충실한 'Watchdog'이 되겠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