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두산중공업이 전라남도 영광군 백수읍 국가풍력실증센터에 설치한 8MW 해상풍력발전기 전경
 두산중공업이 전라남도 영광군 백수읍 국가풍력실증센터에 설치한 8MW 해상풍력발전기 전경
ⓒ 두산중공업

관련사진보기

  
두산중공업이 전라남도 영광군 백수읍 국가풍력실증센터에 설치한 8MW 해상풍력발전기 전경
 두산중공업이 전라남도 영광군 백수읍 국가풍력실증센터에 설치한 8MW 해상풍력발전기 전경
ⓒ 두산중공업

관련사진보기

 
전남 영광 백수읍에 위치한 국가풍력실증센터에 8MW 해상풍력발전기 시제품 설치가 완료됐다. 이는 경남 창원에 본사를 두고 있는 두산중공업이 설치한 국내 최대 해상풍력발전기다.

이 회사는 해상풍력발전기 시제품 설치를 완료하고 이달 말 시운전에 들어가 오는 6월 국제인증을 취득하고 상용화 준비를 마칠 예정이라고 27일 밝혔다.

에너지기술평가원 국책과제로 2018년부터 산·학·연 협력을 통해 개발된 8MW 해상풍력발전기는 현재까지 우리나라에 설치된 풍력발전기 중 최대 규모다.

해상풍력발전기는 날개(블레이드) 길이 100m와 타워 130m로, 전체 높이는 232.5m다. 이는 236.7m인 N서울타워 높이와 비슷하다.

이 발전기는 풍속 11m/s에서 8MW 출력이 가능하고, 평균풍속 6.5m/s에서도 이용률이 30% 이상인 고효율 제품이다.

두산중공업은 "8MW급 풍력발전기에 기어리스 방식(Gearless Type)인 직접구동형(Direct Drive) 발전기를 적용했다"며 "이 방식은 동력 전달장치를 단순하게 해 구조적 안정성과 에너지 효율을 높이고, 유지보수 비용을 절감해 주는 장점이 있다"고 했다.

두산중공업은 지난 해 창원 본사에 풍력 2공장을 준공하고 인력도 확충하는 등 국내 해상풍력 수주물량 증가에 대비하고 있으며, 국내 최대 해상풍력단지인 100MW 규모의 제주한림해상풍력 기자재 공급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