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김두겸 국민의 힘 울산시장 선거 출마자(전 울산 남구청장)가 28일 오후 2시 울산 시청 마당에서 공약발표 기자회견을 열고
 김두겸 국민의 힘 울산시장 선거 출마자(전 울산 남구청장)가 28일 오후 2시 울산 시청 마당에서 공약발표 기자회견을 열고
ⓒ 박석철

관련사진보기


지난해 6월 울산 정치인 중 가장 먼저 울산시장 출마를 선언한 김두겸 국민의힘 울산시장 선거 출마예정자(전 울산 남구청장)가 26일 "예비후보등록을 잠정 연기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두겸 울산시장 출마예정자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당초 2월 3일 울산시장 예비후보 등록 후 문재인 정부와 울산시 지방정부의 정권교체를 위해 선거운동을 예정했으나 이를 연기한다"고 밝혔다.

김 출마예정자는 그 이유로 "윤석열 대통령후보로의 정권교체를 위한 국민과 울산시민의 열망이 간절하다"면서 "본인의 강력한 의지로 선 정권교체 후 지방선거라는 국민과 시민의 염원을 위해 후보등록을 대선승리의 날까지 울산시장 예비후보등록을 잠정 연기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설 연휴가 끝나는 2월 3일부터 울산시민의 적극적인 참여를 위해 울산전역 주요거점에서 대장동 개발로비·특혜의혹 특별검사 도입을 위한 범국민 1000만 명 서명운동을 주도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김두겸 출마자는 지난 18일 울산대학교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시장에 당선되면 울산시에 청년특보와 청년위원회를 신설하겠다"며 "청년들의 학업, 취업, 결혼, 주거 등 전방위 문제들을 해결할 수 있는 행정기구를 만들어 청년의 어려움을 해소하겠다"고 공약했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울산지역 일간지 노조위원장을 지냄. 2005년 인터넷신문 <시사울산> 창간과 동시에 <오마이뉴스> 시민기자 활동 시작. 사관과 같은 역사의 기록자가 되고 싶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