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1월 9일 창원 주남저수지에서 열린 '철새 먹이나눔’ 행사.
 1월 9일 창원 주남저수지에서 열린 "철새 먹이나눔’ 행사.
ⓒ 경남도청 최종수

관련사진보기

 
창원 주남저수지에서 월동하고 있는 희귀새 재두루미(천연기념물 제203호) 700여마리를 비롯한 철새를 위한 먹이주기 행사가 열렸다.

(재)좋은데이나눔재단(회장 최재호)이 9일 주남저수지에서 '먹이나눔' 행사를 열었다. 재단은 주남저수지에서 월동중인 재두루미의 안전한 월동을 돕기 위해 매년 먹이 나눔 행사를 개최해 왔고 이번이 13번째다.

주남저수지에 월동중인 재두루미는 세계자연보전연맹 적색자료목록에 취약 종으로 분류된 국제보호조이다. 재두루미는 지구상에 대략 5500~6500마리가 생존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이곳에는 재두루미뿐만 아니라 흑두루미, 검은목두루미, 캐나다두루미 등 4종의 두루미가 월동하고 있다. 재두루미 개체수가 늘어나면서 탐방객도 등달아 늘어나고 있으며, 전국에서 많은 사진작가들이 찾아오고 있다.

이날 먹이나눔 행사에는 최재호 회장과 '좋은데이' 봉사단 등 49여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재두루미 먹이 볍씨 1000㎏을 쉼터 주변 논에 뿌려줬다.

봉사단은 2월까지 총 2000㎏을 뿌려져 혹한기 월동하는 재두루미의 부족한 체력을 높이는데 도움을 줄 것이다. 

재단 관계자는 "재두루미는 올 봄 번식지로 돌아가면 산란율을 높여 이듬해 더 많은 재두루미가 찾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번 먹이 나눔 행사를 통해 주남저수지를 찾은 탐방객들에게 소중한 자연문화재 천연기념물을 사랑하고 보호하기 의식 증진에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했다.
 
1월 9일 창원 주남저수지에서 열린 '철새 먹이나눔’ 행사.
 1월 9일 창원 주남저수지에서 열린 "철새 먹이나눔’ 행사.
ⓒ 경남도청 최종수

관련사진보기

  
1월 9일 창원 주남저수지에서 열린 '철새 먹이나눔’ 행사.
 1월 9일 창원 주남저수지에서 열린 "철새 먹이나눔’ 행사.
ⓒ 경남도청 최종수

관련사진보기

  
1월 9일 창원 주남저수지에서 열린 '철새 먹이나눔’ 행사.
 1월 9일 창원 주남저수지에서 열린 "철새 먹이나눔’ 행사.
ⓒ 경남도청 최종수

관련사진보기

  
1월 9일 창원 주남저수지에서 열린 '철새 먹이나눔’ 행사.
 1월 9일 창원 주남저수지에서 열린 "철새 먹이나눔’ 행사.
ⓒ 경남도청 최종수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