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제1노조가 되어 단체교섭노조 지위를 얻게 된 민주노총 금속노조 한국타이어지회는 7일 오전 대전 대덕구 목상동 한국타이어 대전공장 앞에서 '2022년 단체교섭 요구 및 투쟁 선포'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제1노조가 되어 단체교섭노조 지위를 얻게 된 민주노총 금속노조 한국타이어지회는 7일 오전 대전 대덕구 목상동 한국타이어 대전공장 앞에서 "2022년 단체교섭 요구 및 투쟁 선포"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 오마이뉴스 장재완

관련사진보기


민주노총 산하 금속노조 한국타이어지회가 2022년 단체교섭을 요구하고 나섰다. 이들은 한국타이어 대전과 금산공장에서 60년 만에 처음으로 제1노조가 되어 단체교섭노조 지위를 얻었다.

금속노조 대전충북지부와 한국타이어지회는 7일 오전 대전 대덕구 목상동 한국타이어 대전공장 앞에서 '2022년 단체교섭 요구 및 투쟁 선포' 기자회견을 열었다.

그동안 한국타이어의 제1노조는 한국노총 산하 전국고무산업노동조합연맹(이하 고무노조) 소속 노조였다. 그런데 지난 해 교섭대표노조인 고무노조가 33일간의 총파업을 '직권조인'으로 끝내면서 노조원들의 탈퇴가 이어졌다.

고무노조에서 나온 노동자들은 금속노조에 속속 가입했고, 700명에 불과하던 금속노조 한국타이어지회는 전체 조합원 4300여 명 중 2400여 명으로 늘어 제1노조가 됐다.

이에 금속노조 한국타이어지회는 제1노조로서 교섭대표노조 자격을 갖게 됐고, 이날 기자회견을 통해 사측에 '2022년 단체교섭'을 공개적으로 요구하고 나선 것.

이들은 기자회견문을 통해 "2021년 12월 17일 파업투쟁이 고무노조 위원장의 직권조인으로 마무리되면서 그동안 억눌려왔던 한국타이어 노동자들의 고무노조 탈퇴, 금속노조 가입이 물밀 듯이 이뤄졌다"며 "이는 한국타이어 노동자들의 열망과 분노가 얼마나 높고 깊은지 보여주는 것이다. 금속노조 한국타이어지회는 이제 당당히 과반수노조로서 2022년 단체교섭을 요구한다"고 선언했다.

이어 "우리는 한국타이어 사측에 분명하게 경고한다. 노동조합에 개입하거나 조합원들을 회유, 협박하는 등의 부당노동행위를 중단해야 한다"며 "금속노조 가입을 방해하거나 금속노조 가입을 이유로 부당한 지시, 전환배치를 하지 말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과거의 굴욕적인 임단협 과정을 반복하지 않을 것이다. 이제는 금속노조가 조합원동지들과 함께 단체교섭 투쟁을 진행할 것"이라며 "사측의 탄압과 회유를 저지하는 확실한 방법은 금속노조 힘을 모아서 일치단결을 하는 것 뿐"이라고 강조했다.
 
제1노조가 되어 단체교섭노조 지위를 얻게 된 민주노총 금속노조 한국타이어지회는 7일 오전 대전 대덕구 목상동 한국타이어 대전공장 앞에서 '2022년 단체교섭 요구 및 투쟁 선포'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제1노조가 되어 단체교섭노조 지위를 얻게 된 민주노총 금속노조 한국타이어지회는 7일 오전 대전 대덕구 목상동 한국타이어 대전공장 앞에서 "2022년 단체교섭 요구 및 투쟁 선포"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 오마이뉴스 장재완

관련사진보기

  
이날 여는 발언에 나선 박종우 금속노조대전충북지부장은 "오늘 우리는 한국타이어 사측에 2022년 단체교섭 요구 공문을 전달한다. 이는 2017년 한국타이어 노동자들이 민주노조의 열망을 가지고 회사의 탄압에도 불구하고 노조를 설립하고 활동한 7년의 성과"라고 말했다.

김용성 한국타이어지회장은 "많은 조합원들이 고무노조를 탈퇴하고 금속노조에 가입한 것은 단순히 고무노조가 무능해서가 아니라, 더 이상 죽지 않고 다치지 않기 위해서, 자신들의 권리를 찾기 위해서 큰 결단을 한 것"이라며 "이제 우리는 그 마음을 헤아려 그들과 함께 단결해 더 이상 노동자들이 숨죽여 살지 않아도 되는 현장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연대발언에 나선 김율현 민주노총대전지역본부장은 "노동자의 요구와 이익을 지키기 위해 노동조합이 왜 필요한지, 교섭은 어떻게 하고, 투쟁은 어떻게 하는지 민주노총이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회견을 마친 금속노조 한국타이어지회는 '2022년 답체교섭'을 요구하는 공문서를 사측에 전달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향나무는 자기를 찍는 도끼에게 향을 묻혀 준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