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해미국제성지를 방문한 이재명 대선후보의 부인 김혜경씨가 두손 모아 기도를 하고 있다
 해미국제성지를 방문한 이재명 대선후보의 부인 김혜경씨가 두손 모아 기도를 하고 있다
ⓒ 신영근

관련사진보기

 
김 씨는 해미국제성지를 돌아보고 한광석 주임신부와 만나 대화를 나눴으며, 해미지역 천주교 역사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김 씨는 해미국제성지를 돌아보고 한광석 주임신부와 만나 대화를 나눴으며, 해미지역 천주교 역사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 신영근

관련사진보기

 
해미국제성지를 방문한 이재명 대선 후보 부인 김혜경 씨가 꽃다발을 받고 있다
 해미국제성지를 방문한 이재명 대선 후보 부인 김혜경 씨가 꽃다발을 받고 있다
ⓒ 신영근

관련사진보기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의 부인 김혜경씨가 6일 충남 서산을 찾았다.

김혜경씨의 해미국제성지 방문에 민주당 서산·태안 지역 당원들은 펼침막을 들고 환영했다. 이날 김씨는 환영나온 지지자들을 향해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면서 "고맙습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라고 인사했다.

김씨는 해미국제성지를 돌아본 후 한광석 주임신부와 만나 대화를 나눴고, 해미지역 천주교 역사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해미국제성지는 지난 2020년 11월 교황청으로부터 국제성지로 승인·지정 받았고,  2021년 3월 교황청은 이를 최종 선포한 바 있다.

해미국제성지는 1800년대 천주교 박해 당시 순교자만 해도 132명이라는 기록이 남아있다. 병인박해 당시 해미읍성 등에서 2100여 명 이상의 천주교 신자가 처형당했다, 종교적·역사적으로 중요한 천주교 성지다.

한편 김씨는 이날 오후에는 예산을 찾는다.
  
민주당 서산태안 당원들과 인사하는 김혜경 씨.
 민주당 서산태안 당원들과 인사하는 김혜경 씨.
ⓒ 신영근

관련사진보기


 
김 씨는 해미국제성지를 돌아보고 한광석 주임신부와 만나 대화를 나눴으며, 해미지역 천주교 역사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김 씨는 해미국제성지를 돌아보고 한광석 주임신부와 만나 대화를 나눴으며, 해미지역 천주교 역사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 신영근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