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긴급마음문자’ 화면 송출안
 ‘긴급마음문자’ 화면 송출안
ⓒ 문체부

관련사진보기

 
오는 27일부터 내년 1월 23일까지 서울 삼성역 일대를 지나는 사람들은 아주 특별한 메시지를 담은 5개의 옥외전광판을 만날 수 있다.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을 잠시나마 어루만질 수 있는 '긴급마음문자'이다.

이 캠페인을 기획한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 이하 문체부)는 "그동안 긴급 재난 문자에 마음 졸여 온 국민들이 잠시라도 위로받을 수 있도록 재난 소식이 아닌 '마음'을 전하기 위해서"라고 취지를 밝혔다.

문체부는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는 데 앞장서 온 우리 이웃에게 남긴 감사와 응원의 문자를 3차원 실감형 영상으로 제작해 12월 27일(월)부터 내년 1월 23일(일)까지 서울 삼성역(코엑스 광장) 일대 대형 옥외전광판에 송출할 예정이다.

문체부는 "이번 캠페인 영상은 각도에 따른 착시효과로 입체감을 극대화해 표현하는 아나몰픽 기법을 활용해 영상 속 물체가 전광판 밖으로 튀어 나올듯한 착시를 불러일으킨다"면서 "화면에 문자 창이 울리면 국민들이 서로에게 전하는 위로와 격려의 문자가 풍선으로 형상화되어 날아간다"고 밝혔다.

문체부는 이번 캠페인을 위해 지난 12월 1일부터 22일까지 '방역 의료진', '소상공인', '청소년', '청년', '어르신' 등 우리 이웃에게 전하고 싶은 문자를 온라인으로 남기는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이 중 일부 문자를 선정해 캠페인 영상으로 제작한다.

이 문자들은 이번 캠페인 기간 동안 하루에 3번씩 삼성역 일대 옥외전광판 5대에 동시 송출한다. 코엑스 광장 일대 건물과 전광판 시설 등을 관리 운영하는 '더블유티씨서울'과 '씨제이씨지브이', '중앙일보', '메가박스', '현대백화점면세점' 등이 동참했다.

이번 캠페인 영상은 전광판 송출 이후 누리소통망(SNS) '긴급마음문자'(https://instagram.com/warm.message.2021, https://www.facebook.com/warm.message.2021)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 국민소통실 김현기 실장은 "디지털 매체들이 개인 취향에 따른 정보만을 제공하는 경향이 있는데, 공중을 상대로 하는 전광판의 경우 오히려 공공캠페인의 효과적인 매체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번 캠페인이 코로나19 장기화에 지친 국민들에게 작은 위로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긴급마음문자’ 캠페인 홍보 포스터
 ‘긴급마음문자’ 캠페인 홍보 포스터
ⓒ 문체부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