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2차 국가인재 영입발표에서 마스크를 고쳐쓰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2차 국가인재 영입발표에서 마스크를 고쳐쓰고 있다.
ⓒ 공동취재사진

관련사진보기

 
[기사 수정 : 2022년 2월 15일 오후 3시 13분]

"글을 올린 건 맞지만 성매매를 한 사실은 없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의 아들 이아무개씨가 16일 오후 선대위를 통해 이 같이 알려왔다. 이날 오전 이씨가 과거 인터넷 포커 커뮤니티 '포커고수'에 쓴 글을 통해 도박을 한 사실이 알려졌는데, 오후엔 마사지업소 후기를 쓴 것까지 드러나 성매매 의혹이 일었다.

이씨는 "XX 내상 입었다"란 제목의 글을 통해 "정자 OOOO(업소명) 가지 마라 XX, 마사지 시간도 안 지키고 개같누"라고 썼다. 아래는 권혁기 선대위 공보부단장이 기자들과 나눈 질의응답 중 일부다.
 
- 아들 본인에게 확인한 건가.
"그렇다. 글을 올린 건 맞다. 글을 왜 올렸는지는 저도 모른다."

- 거기 갔는지, 안 갔는지 확인을 못한 것인가.
"성매매 사실은 없고 글을 올린 건 맞다(는 게 이씨의 입장이다). 그럼 행위와 글이 왜 다르냐, 그건 숙제로 남는 거다."
 
앞서 문제가 된 도박 관련 이씨의 글은 2020년 7월에 올라왔는데, 실제 이씨는 최근까지 도박을 한 것으로 확인됐다. 권 공보부단장은 "도박을 한 시점은 최근까지라고 한다"라며 "이 후보는 아들의 잘못에 대해 온당히 책임을 지도록 하겠다는 입장"이라고 말했다.
 
- 최근이라는 게 언제까지인가.
"다 인정한 상황에서 12월 며칠, 11월 며칠, 이렇게 말씀드리는 게 중요하진 않은 것 같다. 최근까지 했다는 거 인정했고, 책임을 지겠다고 한다."

- 몇 개 사이트를 통해 도박을 한 건가.
"몇 개 사이트에 들어갔는지는 모르겠다. 아무튼 최근까지 한 건 맞다."

권 부단장은 "오전에 나온 사과문은 도박을 포함한 부적절한 글에 대해서까지 포괄하고 있고, 그에 대해 책임을 지겠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오전 이 후보는 아들의 도박 의혹이 일자 "해당 사이트에 글을 올린 당사자는 제 아들이 맞다"라며 "자식을 가르치는 부모 입장에서 참으로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또 "(아들의 의혹이) 형사처벌 사유가 된다면 당연히 책임을 물어야 한다"라고 밝혔다.
 

댓글65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선악의 저편을 바라봅니다. extremes88@ohmynews.com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