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대한민국 어린이 백두산을 꿈꾸다

맑고 푸른 하늘에
닿을 만큼 높은 백두산

찰랑찰랑 춤추고
폭포는 솨아아
노래 부른다.

찰랑거리고 철썩이던 물
흔적도 없이 얼어 버리고

푸르고 울긋불긋하던 나뭇가지
쓸쓸히 눈으로 덮히네.

해뜨면 꼭대기
반짝 빛난다.

그럼 그럴수록
빛나는 백두산을 꿈꾼다.


<소감>
백두산의 봄, 여름, 가을, 겨울을 사진으로 보았습니다. 특히 가을 단풍잎이 날아다니는 백두산이 아름답다고 생각했습니다. 통일을 꿈꾸는 친구들과 백두산 정산에 올라가보고 싶습니다. 

전예준(대구 동촌초 2학년)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