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경북도청
 경북도청
ⓒ 조정훈

관련사진보기

 
경상북도가 내년도 국비예산을 올해 9조7162억 원보다 3.1%(3013억 원) 증가한 10조175억 원을 확보해 사상 첫 10조원 시대를 열었다.

경북도가 내년에 확보한 10조175억 원은 순수 국비 규모로는 역대 최대 규모로 고속도로와 철도 등 국채 건의사업 5조4335억 원과 일반 국고보조금 4조5840억 원을 합한 금액이다.

내년도 정부예산에 반영된 분야별 국비예산은 사회간접자본(SOC) 분야 3조3337억 원, 연구개발(R&D) 분야 4244억 원, 농림수산 분야 1조3498억 원, 문화 분야 2267억 원, 환경 분야 7495억 원, 복지 분야 3조4665억 원, 기타 4669억 원 등이다.

경북도의 국비예산 확보 특징은 미래 먹거리산업 기반 구축을 위해 핵심 사회간접자본과 다양한 분야의 산업인프라 구축 및 연구개발 분야 예산을 확보했다는 점이다.

영일만 횡단구간 고속도로 20억 원, 문경~김천간 내륙철도 5억 원, 남부내륙철도 541억 원이 증액됐고 신규로 대구 도시철도 1호선 하양 연장 500억 원도 반영됐다.

또 반도체와 2차전지부품용 인조흑연 실증 시험평가 플랫폼 구축 20억 원,차량이용 전력반도체 기반구축 22.5억 원, 전기차 사용후 배터리 인라인 자동평가센터 13억 원 등 최첨단 소재 산업에 대한 예산을 확보해 투자유치 기반을 마련했다.

여기에 경산 스타트업 파크 5억 원, 영천 스타벨리 지식산업혁신센터 10억 원, 퍼스널케어 융합 얼라이언스 육성사업 13억 원도 반영됐다.

특히 지자체와 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 사업은 지자체와 대학이 협력해 기업, 지역혁신기관의 역량을 결집하고 지역혁신플랫폼 구축을 통해 대학 간 교육과 연구자원을 공유함으로써 대학의 경쟁력 제고와 함께 지역 혁신을 유도하는 것이 골자다.

또 국립 해양생물종복원센터 16.5억 원, 국립 산림레포츠 진흥센터 조성 5억 원은 경북도가 수년간 국립기관 유치를 위해 노력해온 결과물이다.

여기에 백신 상용화 기술지원 기반시스템 구축 18억 원, 국립 백신산업 전문 인력 양성센터 구축 41억 원, 백신 글로벌 산업화 기업 지원 89억 원 등과 구조기반 백신설계 기술 상용화 인프로 구축 30억 원, 경북 바이오 산업단지 공공폐수시설 증설 사업 13억 원도 반영됐다.

이외에도 울진 해양치유 지구 14억 원, 미디어 융합 독도 메타버스 8억 원, 국립양묘 기술 체험교육관 4억 원, 곤충산업 거점단지 조성 3.35억 원, 그린바이오벤처 캠퍼스 조성 3.5억 원, 장애인 가족 공립복합힐링센터 건립 5억 원 등의 사업비도 확보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올해는꼭 필요로 하는 적재적소의 사업들을 모두 국가투자예산에 담을 수 있었던 것이 자랑스럽다"며 "어렵게 확보한 국비예산인 만큼 알뜰하게 집행해 소기의 성과를 내고 코로나 위기도 조기에 극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