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엄태준 이천시장
 엄태준 이천시장
ⓒ 이천시

관련사진보기

 
"민생의 안정과 일상의 회복, 균형발전으로 모두가 행복한 도시, 공동체의 기기반을 마련하겠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1일 이천시의회 제225회 제2차 정례회 시정연설을 통해 "주민자치 및 마을자치 실현, 촘촘한 사회안전망으로 사람중심 포용 도시 구현 등 민생안정과 회복을 통한 시민의 행복지수를 높이는 사업을 최우선 과제로 삼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천시는 내년도 시정의 주요 방향으로 민생 안정과 일상의 회복 등 5가지를 제시했다. 

시는 우선적으로 민생 안정과 일상의 회복을 위해 자영업자와 소상공인 지원과 시민을 위한 문화적 치유사업 및 방역의료체계 수립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 장애인과 노인, 여성을 위한 맞춤형 일자리 시책을 강화하고 이천형 공공일자리 뉴딜사업도 병행된다. 

또 균형발전으로 모두가 행복한 도시 기반 마련을 위해 농림부와 체결한 농촌협약사업을 기반으로 2025년까지 355억 원을 투입해 남부권역 균형발전 계획을 세웠다. 소재․부품․장비 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세라믹종합솔루션센터를 완공하고 소규모 산업단지를 단계적으로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공동체를 기반으로 진정한 주민자치 및 마을자치 실현을 위해 14개 읍면동에 주민자치회를 운영하고 42개 마을자치회를 시범적으로 운영한다. 아울러 주민참여예산제를 통해 결정한 419개 사업을 추진한다. 

촘촘한 사회안전망으로 사람중심 포용 도시 구현을 위해 공보육 지원과 학대아동쉼터를 설치하고, 여성비전센터와 청소년생활문화센터 건립을 추진한다. 또한 보건소 신축, 남부권 응급의료 지원체계 구축, 소아청소년 야간진료시스템 구축 등을 통해 보건의료 환경을 개선할 예정이다.

불편을 찾아 해결하고 일상이 행복한 도시 실현을 위해 교통 소외지역에 대한 희망택시 운행과 교통 약자를 위한 특별교통수단을 확대 운영하며, 트랜드에 맞는 진로체험 프로그램 운영을 강화한다. 또한 미세먼지 집중관리, 친환경차 보급 확대 등을 통해 온실가스 감축 대책도 차질 없이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엄 시장은 "시민의 일상이 편안하고 행복하도록 시민행복을 최우선의 가치로 두고 이천의 미래를 새롭게 준비하고 시작하겠다"며 "밝은 미래와 희망이 넘치는 도시, 시민이 주인인 이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시는 2022년도 예산안을 올해 본예산보다 358억 원 증가한 1조1,406억 원으로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