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7월 12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수도권 특별방역점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7월 12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수도권 특별방역점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 청와대 제공

관련사진보기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29일 청와대에서 '코로나19 대응 특별방역점검회의'를 주재한다.

청와대는 이번 특별방역점검회의가 최근 위중증 환자가 고령층을 중심으로 크게 증가하고 있어 추가 접종의 조속한 시행과 병상 확충이 시급한 상황에서 4주간의 단계적 일상회복 시행을 평가하고, 치료체계를 비롯해 백신 추가 접종과 방역 상황 등을 점검하고 대책을 논의하는 자리라고 밝혔다.

특별방역점검회의에는 국무총리, 경제부총리, 사회부총리, 보건복지부 장관, 행정안전부장관, 국무조정실장, 식품의약품안전처장, 질병관리청장 등이 참석한다. 회의 후 관계 부처 합동 브리핑이 있을 예정이라고 청와대는 전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김도균 기자입니다. 어둠을 지키는 전선의 초병처럼, 저도 두 눈 부릅뜨고 권력을 감시하는 충실한 'Watchdog'이 되겠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