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전국금속노동조합 경남지부 STX조선지회.
 전국금속노동조합 경남지부 STX조선지회.
ⓒ 금속노조

관련사진보기

 
전국금속노동조합 STX조선지회가 26일 오전 부분파업에 돌입했다. STX조선지회는 이날 오전 8시부터 12시까지 파업에 들어갔다.

회사는 STX조선해양에서 케이(K)조선으로 바뀌었고, 노동조합은 이전 명칭 그대로 사용하고 있다.

STX조선지회는 "지난 몇 년 동안 경영이 어렵다는 이유로 노동자들의 임금이 30% 가량 깎였는데, 지금은 선박 수주 물량도 확보한 상황에서 복원을 해야 한다"고 요구하고 있다.

사측은 협상에서 임금에 대해 제시를 했지만 노촉은 받아들이지 않고 있다.

STX조선지회는 지난 11일까지 쟁의행위 찬반투표를 벌여 가결시켰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