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코로나19 관련, 함양 안의면 선별진료소..
 코로나19 관련, 함양 안의면 선별진료소..
ⓒ 함양군청 김용만

관련사진보기

  
코로나19 관련, 함양 안의면 선별진료소..
 코로나19 관련, 함양 안의면 선별진료소..
ⓒ 함양군청 김용만

관련사진보기

 
경남에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또 발생했다. 지난 14일부터 발생한 '함양 지인 모임' 관련으로 18일 오후 현재까지 53명이 발생했고, 147개 경로당이 휴관에 들어갔다.

경남 확진자는 15일 45명, 16일 66명, 17일 98명에 이어 18일(오후 1시 30분까지) 35명이다. 11월 누적 1046명(지역 1040명, 해외 6명)으로 늘어났다.

경남에서는 17~18일 사이 함양, 창원, 김해, 사천, 함안, 통영, 창녕 등지에서 확진자가 발생했다. 집단감염인 '함양 지인 모임', '김해 소재 외국인 아동돌봄 시설', '창원소재 학교(2)', '함안 소재 학교', '창원 소재 의료기관(2)' 관련해 확진자가 계속 발생하고, 기존 확진자의 가족, 지인, 직장동료 등 접촉도 많다.

특히 최근 함양 상황이 심각하다. 함양 신규 확진자 18명은 모두 '함양 지인 모임' 관련 확진자로 지인과 가족이다.

'함양 지인 모임'은 지난 14일 함양에 거주하는 거창 확진자 1명이 최초 확진된 후, 같은 날 함양군보건소에서는 해당 마을에 임시선별검사소를 설치해 전수검사를 실시했다.

검사결과 15일 12명, 16일 10명에 이어 17일 25명이 확진됐고, 18일 5명이 추가 발생한 것이다. '함양 지인 모임' 관련 누적 확진자는 총 53명이며, 함양 48명과 거창 5명이다.

함양군 방역당국은 "주민 전수검사 안내 재난문자를 발송했고, 확진자 동선이 있는 마을마다 임시선별검사소를 설치해929명에 대한 검사가 진행중이다"고 했다.

함양군은 19일까지 임시선별검사소를 연장 운영하고, 23~24일 기존 검사 음성자에 대해 추가 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또 함양군은 확진자 발생지역의 경로당 147개소에 대해 휴관하기로 했고, 노인일자리사업은 잠정 중단하기로 했다. 전파 경로는 조사중이다.

창원 신규 확진자 가운데 12명은 각기 다른 먼저 발생한 확진자의 가족, 지인, 직장동료 등 접촉이다.

창원 신규 1명은 '창원 소재 학교(2)' 관련 확진자의 가족으로, 이로써 해당 전체 확진자는 42명으로 늘어났다.

10월 말부터 발생한 '창원 소재 의료기관(2)' 환자가 격리 중 양성 판정을 받았고, 이로써 해당 전체 확진자는 368명이다. 이는 경남 역대 집단감염 가운데 최다 발생이다.

김해 신규 확진자 가운데 4명은 '김해 소재 외국인 아동돌봄 시설' 관련 확진자로 2명은 지인, 가족·원아 각 1명이며, 모두 격리해제전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로써 해당 전체 확진자는 71명이다.

함안 확진자 가운데 1명은 '함안 소재 학교' 관련 확진자의 가족이다. 지난 15일 '함안 소재 학교' 관련으로 1명이 최초 확진된 후, 16일 7명, 17일 6명에 이어 18명 1명이 추가되었다.

방역당국은 해당 학교에 임시선별검사소를 설치하여, 현재까지 539명에 대한 전수검사를 완료했고, 검사결과 15명 양성이고 나머지 모두 음성이다.

방역당국은 "역학조사 결과, 동일 학원 차량 내 학원생들 간의 대화 등에서 감염 전파되어 교내 및 가족으로 전파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고 했다. 해당 학교는 모든 학년이 비대면 영상수업으로 전환되었고, 학원은 휴원에 들어갔다.

현재 경남에서는 입원 761명, 퇴원 1만 3253명, 사망 43명으로, 누적 확진자는 총 1만 4057명이다.
 
코로나19 관련, 함양 안의면 선별진료소.
 코로나19 관련, 함양 안의면 선별진료소.
ⓒ 함양군청 김용만

관련사진보기

  
코로나19 관련, 함양 안의면 선별진료소..
 코로나19 관련, 함양 안의면 선별진료소..
ⓒ 함양군청 김용만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