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충남 서산시가 2022학년도 대학수능능력시험을 위해 코로나19 특별방역본부를 운영한다.

17일 서산시에 따르면, 수능시험에 응시하는 수험생들을 위해 오는 18일 오전 10시까지 33명으로 구성된 특별방역본부를 운영한다.

특별방역본부는 수험생 보호와 코로나19 확진자, 자가격리자들의 별도 수능 응시를 지원한다.

특히, 수능 하루 전인 17일에는 수험생들의 안전과 발생할 수 있는 의심 증상의 진단을 위해, 선별진료소를 오후 10시까지 연장 운영한다.

뿐만 아니라, 수험장까지 이동지원이 필요한 경우 구급차를 동원해 이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앞서, 서산시는 지난 16일 예비 소집장소인 부춘중학교 체육관의 방역 소독 등을 완료했다.

그러면서 서령고, 서산여고, 서산중앙고와 확진자 수능시험장인 서산의료원 등 4개 수험장에 대해서도 자체 소독할 수 있도록 안내를 했다.

서산교육지원청 관계자는 17일 기자와 통화에서 "서산시 2022년도 수능 응시자는 모두 1150명"이라면서 "이 가운데 확진자와 자가격리자는 없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시험 당일 발열이 있는 수험생은 수험장에 마련된 별도의 시험장"에서  "확진자와 자가격리자는 서산의료원 등에 마련된 시험장에서 수능을 치른다"면서 "시험 당일까지 확진자 발생 여부에 따라 매뉴얼에 따라 조치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