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15일 오후 경남도청 신관 대강당에서 열린 “청렴과 문화가 만나는 2021 청렴콘서트”
 15일 오후 경남도청 신관 대강당에서 열린 “청렴과 문화가 만나는 2021 청렴콘서트”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15일 오후 경남도청 신관 대강당에서 열린 “청렴과 문화가 만나는 2021 청렴콘서트”
 15일 오후 경남도청 신관 대강당에서 열린 “청렴과 문화가 만나는 2021 청렴콘서트”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하병필 경남도지사 권한대행은 "청렴은 도민의 신뢰와 직접적으로 연결되는 만큼, 공직사회에 청렴문화가 확고하게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하 권한대행은 15일 오후 경남도청 신관 대강당에서 열린 "청렴과 문화가 만나는 2021 청렴콘서트"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한 가운데 간부공무원, 신규임용자, 부패취약분야 종사자 등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했고, 다른 직원들은 경상남도 유튜브 중계를 통해 함께 했다.

행사는 '청렴팝페라', 청렴특강, 퓨전국악공연에 이어 참석한 공무원들의 청렴실천 다짐 순으로 진행되었다.

청렴특강은 "공직자의 이해충돌방지법", "청탁금지법", "공무원 행동강령" 등에 대해 실생활과 업무에 적용할 수 있도록 위반사례와 대응방법을 중심으로 풀어내 많은 호응을 이끌어냈다.

하병필 권한대행은 "이번 청렴교육은 코로나19로 수고해온 직원들에게 잠시나마 위로와 힘을 주고자 문화공연형 콘서트 형식으로 개최하게 되었다"고 했다.

경남도는 지난 2월부터 소속기관, 공사현장 사무소 등을 대상으로 맞춤형 순회 청렴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