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거창군은 12일 국민건강보험공단 거창지사(지사장 안병양)에서 관내 어려운 이웃의 단계적 일상 회복을 위해 온누리상품권 100만 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안병양 지사장은 "우리의 작은 나눔이 어려운 이웃에게 큰 희망이 될 수 있다는 믿음으로 관내 저소득 이웃들을 위해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온누리상품권을 기탁하게 됐다"고 말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오랜 기간 지속된 코로나19로 인해 힘겨워하는 어려운 이웃들에게 온정을 아끼지 않는 국민건강보험공단 거창지사 건이강이 봉사단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전했다.

온누리 상품권은 국민건강보험공단 거창지사 전 직원이 매달 급여의 일정금액을 기부해 조성하는 '사회공헌기금'으로 마련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