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경기 여주시가 신륵사 관광지 내 농특산물 판매장을 증축 및 리모델링한 로컬푸드 직매장을 11일 정식 개장했다.
  경기 여주시가 신륵사 관광지 내 농특산물 판매장을 증축 및 리모델링한 로컬푸드 직매장을 11일 정식 개장했다.
ⓒ 여주시

관련사진보기

 
경기 여주시(시장 이항진)가 신륵사 관광지 내 농특산물 판매장을 증축 및 리모델링한 로컬푸드 직매장을 11일 정식 개장했다. 

이날 개장식은 제26회 농업인의 날 기념행사와 연계한 행사로 이항진 시장, 김선교 국회의원, 박시선 여주시의회 의장 및 시의원, 농업인단체 등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과보고, 기념사, 축사, 테이프 커팅 등의 순으로 진행됬다.

여주시 농촌 신활력 플러스사업은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추진하는 사업이다. '먹거리플랫폼으로 행복한 공동체, 올더여주'를 비전으로 하여 로컬푸드 기반구축을 위한 먹거리 기획생산체계 구축, 먹거리 관계시장 확보, 먹거리 공감대 형성의 3가지가 핵심목표다. 여주시민 모두에게 건강한 먹거리를 제공하기 위한 사업이다.

로컬푸드 직매장은 지역 농가들이 매일매일 수확한 신선한 농산물을 그 지역에서 직거래로 판매할 수 있는 공간으로, 건강한 먹거리 선순환 체계 구축에 있어 핵심점인 역할을 하는 곳이다.

여주시는 구조적인 면이나 인테리어 측면에서 상당히 낙후되어 있는 기존의 165.45㎡(약 50평) 규모의 신륵사 농특산물 판매장을 증축하여 322.73㎡(약 97평) 규모로 확대했다. 내·외부는 전면 리모델링하여 로컬푸드 직매장으로 재탄생 시켰다.
  
시 관계자는 "농업은 기후 위기에 대응하는 생명산업으로, 이러한 위기에 맞서 우리의 농업을 체계화 시키기 위해서는 로컬푸드가 중요하다"며 "생산자와 소비자가 모두 행복할 수 있는 지속 가능한 선순환 시스템을 추구하는 로컬푸드 운동이 하루빨리 정착하여 더 많은 농가들이 참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