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은수미 시장 유투브 화면 갈무리. 은 시장은 4일 자신의 페이스북 ‘철도의 도시 성남, 철도기금으로 박차를 가한다’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철도기금 1조원 조성 방침을 예고했다.
 은수미 시장 유투브 화면 갈무리. 은 시장은 4일 자신의 페이스북 ‘철도의 도시 성남, 철도기금으로 박차를 가한다’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철도기금 1조원 조성 방침을 예고했다.
ⓒ 박정훈

관련사진보기

 
"1조 원 규모 철도기금은 최소 5년이상 존속하고 철도건설과 운영, 부대사업, 관련 보상비로만 쓰이도록 하겠다."

은수미 시장은 4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철도의 도시 성남, 철도기금으로 박차를 가한다'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철도기금 1조 원 조성 방침을 예고했다. 

은 시장은 이날 "철도건설 기금의 안정적 조성으로 철도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겠다"며 "교통만큼은 과거에 매몰되지 않고 성큼성큼 나아갈 테니 지켜봐 달라"고 말했다.

그는 "성남시는 하루 유동인구가 250만 명을 넘고 통행 차량은 110만여 대에 달하고 있다"며 "판교 제2·3 테크노밸리와 백현마이스 산업단지 조성, 기업 유치 등을 고려하면 유동인구와 차량이 더욱 폭증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어 "도로망 확충만으로는 증가하는 교통수요를 해소하기에는 임계점에 이르렀음을 시민들도 느끼실 것"이라며 "교통수요 증가는 이산화탄소, 미세먼지, 환경피해도 늘리므로 이에 대한 시의 해법은 대중교통 특히 철도를 중심으로 한 궤도교통으로의 전환"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시는 삼성~동탄 GTX A노선, 판교~월곶 복선전철, 성남도시철도 트램 1·2호선, 지하철 3호선, 지하철 8호선 연장 등 굵직한 철도건설 사업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며 "'철도건설 기금'의 안정적 조성으로 성남 철도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성남시는 철도건설 사업 추진에 소요되는 재정 확보 및 운영을 위해 시의회에서 지난 10월 25일 '성남시 철도건설기금의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를 공포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