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대구시와 국민의힘은 3일 대구시청 별관에서 예산정책협의회를 열고 내년도 국비 4조원 시대를 열기 위해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
 대구시와 국민의힘은 3일 대구시청 별관에서 예산정책협의회를 열고 내년도 국비 4조원 시대를 열기 위해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
ⓒ 대구시 제공

관련사진보기

 
대구시는 국민의힘과 함께 내년도 국비 확보와 대구 주요 현안사업을 논의하는 예산정책협의회를 열고 국비 4조원 시대를 위한 적극적인 노력을 당부했다.

대구시는 3일 시청별관 대강당에서 국민의힘 지역 국회의원들과 예산정책협의회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는 국민의힘에서 김기현 원내대표를 비롯한 지도부와 추경호 대구시당위원장 등 지역 국회의원 10여 명이 참석했다.

대구시에서도 권영진 대구시장을 비롯한 간부 공무원이 참석해 내년도 국비 4조원 확보 등 시정현안 해결을 위해 머리를 맞댔다.

이날 회의에서 대구시와 국민의힘은 정부예산안에 미반영 됐거나 일부만 반영된 산업단지 대개조,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사업, 국가정보자원관리원 대구센터 건립, 대구사랑상품권 발행 등에 예산이 반드시 반영될 수 있도록 국회 심의과정에서부터 체계적으로 대응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또 민간공항 건설 특별법 제정 및 군공항 이전 특별법 제정, 낙동강 수계 대구취수원 다변화 추진, 군위군의 대구시 편입 추진, 서대구역 SRT 고속철도 정차 등 현안에 대해서도 심도있는 논의를 가졌다.

김기현 원내대표는 회의에서 "대구경북 신공항 건설, 취수원 다변화 등 대구 도약을 위한 토대 마련에 대구시가 많은 노력을 해온 것으로 보인다"며 "현안 해결뿐만 아니라 대구시가 요구한 국비예산도 모두 반영될 수 있도록 국민의힘이 할 수 있는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만희 예결위 간사와 추경호 대구시당위원장도 "대구시 최초 국비 4조원 시대를 여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권영진 시장은 "국비 4조원 시대 개막이라는 대구시민의 간절한 바람이 실현될 수 있도록 각별한 관심을 부탁드린다"며 "대구경북통합신공항의 성공적 건설과 대구시민의 30년 숙원인 취수원 다변화가 조속히 실현될 수 있도록 뒷받침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