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인천e음 전자상품권.
 인천e음 전자상품권.
ⓒ 인천시

관련사진보기


11월에는 결제액 100만 원까지 '인천e음' 캐시백 10%를 받을 수 있다.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11월 1일부터 30일까지 한 달 동안 인천지역사랑상품권 인천e음의 캐시백 10% 한도를 결제액 50만 원에서 100만 원으로 상향한다고 29일 밝혔다.

인천시는 11월 1일부터 15일까지 진행되는 '2021 코리아세일페스타'에 동참하는 차원에서 캐시백 한도를 올리기로 했다.

인천e음은 현재 가입자 162만 명인 전국 최대 규모의 지역화폐 플랫폼이다. 10월 현재 누적 발행액이 6조8000억 원을 넘어섰다. 캐시백은 물론, 인천e몰, 인천직구, 배달e음, 나눔e음, e음 장보기 등 다양한 부가서비스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하고 있다.

특히, 인천시는 코로나19 대응 차원에서 지난해 3월 결제액 50만 원까지 캐시백 10%를 지급하기 시작해 현재도 계속 유지하고 있다. 인천시는 11월에는 캐시백 한도를 100만 원까지 상향하기로 함으로써 인천e음 발행량 확대에 박차를 가하고,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기를 불어 넣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인천e음 플랫폼의 온라인 시민 복지몰인 인천e몰에서도 코리아세일페스타 기념해 구매제품을 인증할 경우 추첨을 통해 포인트를 증정하는 내돈내산 인증이벤트, 인천e몰 장바구니 쿠폰 등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된다.

박남춘 시장은 "코리아세일페스타를 맞아 100만 원까지 인천e음 캐시백을 받을 수 있는 만큼 시민들의 많은 이용을 부탁드리며, 이번 행사가 단계적 일상 회복을 앞두고 지역소비를 촉진시키는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인천시는 11월 1일부터 30일까지 한 달 동안 인천지역사랑상품권 인천e음의 캐시백 10% 한도를 결제액 50만 원에서 100만 원으로 상향한다.
 인천시는 11월 1일부터 30일까지 한 달 동안 인천지역사랑상품권 인천e음의 캐시백 10% 한도를 결제액 50만 원에서 100만 원으로 상향한다.
ⓒ 인천시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