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북한이 전날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을 잠수함에서 시험발사한 사실을 20일 확인했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과학원은 19일 신형잠수함발사탄도탄 시험발사를 진행했다"고 보도했다. 2021.10.20
 북한이 전날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을 잠수함에서 시험발사한 사실을 20일 확인했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과학원은 19일 신형잠수함발사탄도탄 시험발사를 진행했다"고 보도했다. 2021.10.20
ⓒ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북한이 전날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을 잠수함에서 시험발사한 사실을 20일 확인했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과학원은 19일 신형잠수함발사탄도탄 시험발사를 진행했다"고 보도했다. 2021.10.20
 북한이 전날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을 잠수함에서 시험발사한 사실을 20일 확인했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과학원은 19일 신형잠수함발사탄도탄 시험발사를 진행했다"고 보도했다. 2021.10.20
ⓒ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기사 보강 : 20일 오전 6시 25분]

북한이 전날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을 잠수함에서 시험발사했다고 공식 확인했다.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은 20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과학원은 19일 신형잠수함발사탄도탄 시험발사를 진행했다"고 보도했다.

통신은 "국방과학원은 5년 전 첫 잠수함발사전략탄도탄을 성공적으로 발사하여 공화국의 군사적 강세를 시위한 '8.24영웅함'에서 또다시 새형(신형)의 잠수함발사탄도탄을 성공시킨 자랑과 영광을 안고 당 중앙에 충성의 보고를 드렸다고 했다"고 밝혔다.

이어 "국방과학원은 측면기동 및 활공 도약 기동을 비롯한 많은 진화된 조종유도기술들이 도입된 새형의 잠수함발사탄도탄은 나라의 국방기술 고도화와 우리 해군의 수중작전 능력 향상에 크게 이바지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고 전했다.

통신에 따르면 노동당 중앙위원회 유진 부장, 당중앙위원회 군수공업부 김정식 부부장, 국방과학원 지도간부들이 시험발사를 지도했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이름은 명단에 포함되지 않아 현장 참관을 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조선중앙통신>은 이 SLBM이 '활공 도약 기동'했다고 언급해 종말 단계에서 방어체계의 요격을 피하기 위한 풀업(상하기동) 특성을 보인 것으로 추정된다.

북한이 공개한 사진을 보면 이번에 발사된 SLBM은 북한이 지난 11일 국방발전전람회에서 선보였던 소형 'SLBM'으로 보인다.

이는 지난 2016년 수중 시험발사에 성공한 '북극성-1형'과 2019년 발사한 '북극성-3형' 등 기존 북극성 계열과는 다른 새로운 SLBM일 가능성이 높다.

또 이전의 SLBM 시험발사가 바지선에서 진행된 것이었다면 북한은 이번 SLBM은 잠수함 '8.24 영웅함'에서 발사한 것이라고 밝혔다.

북한은 이날 수중에서 솟구치는 SLBM 모습과 함께 함교에 '824'라는 숫자를 도색한 잠수함이 찍힌 사진을 공개했다. 북한은 지난 2016년 8월 24일 함경남도 신포 앞바다에서 첫 SLBM인 '북극성-1형'을 시험 발사한 사실이 있는데, 당시 발사 성공을 기념해 명명한 잠수함이 '8·24 영웅함'인 것으로 보인다.

앞서 합동참모본부는 전날 오전 10시 17분께 함경남도 신포 동쪽 해상에서 동해상으로 발사한 탄도미사일 1발을 포착했다고 밝힌 바 있다.

태그:#김정은, #SLBM
댓글6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김도균 기자입니다. 어둠을 지키는 전선의 초병처럼, 저도 두 눈 부릅뜨고 권력을 감시하는 충실한 'Watchdog'이 되겠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