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2020 권역별 한국 연상 이미지 워드 클라우드 세계지도
 2020 권역별 한국 연상 이미지 워드 클라우드 세계지도
ⓒ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

관련사진보기

 
K팝은 2015년부터 2020년까지 시행된 '해외한류실태조사' 한국 연상 이미지 부분에서 다섯 번(2016년 조사 2위) 1위를 차지해 해외에서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콘텐츠로 인식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K팝의 전방위적 파급력이 다시 한번 확인된 것이다.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원장 정길화, 이하 진흥원)은 해외 한류 소비자 조사인 '해외한류실태조사' 자료를 바탕으로 최근 5년간(2015~2020년)의 권역별 한국 연상 이미지 변화 양상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워드 클라우드(word cloud) 세계지도를 제작해 18일 발표했다. 

그 결과, K팝은 전체 1위를 유지했고, 권역별 파급력은 소폭 축소했다. 진흥원에 따르면 권역별(동아시아, 동남아시아, 오세아니아, 중동, 아프리카, 유럽, 북미, 중남미) 세부 조사 결과, K팝이 1위를 차지한 지역은 2015년 일곱 곳에서 2020년 네 곳으로 줄어 파급력이 소폭 줄었다. 

하지만 2위를 기록한 지역에서 1위(한식, IT제품)와 격차가 근소하고 K팝에 대한 연상률(응답률) 역시 연도별로 큰 편차는 없어 영향력 감소로 해석할 수준은 아닌 것으로 진흥원은 분석했다.  

진흥원은 "2020년 조사에서 한국 연상 이미지 각각 2, 3위를 기록한 한식과 IT제품은 연도별 전체 권역 연상률(응답률)에 큰 변화는 없었다"면서 "다만 권역별로 한식이 동아시아, 오세아니아, 북미 등 3개 권역에서 1위에 올랐고, IT제품은 아프리카에서 가장 높은 응답률을 기록해 특정 권역에서 인지도가 소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 결과, 북한 관련 이슈 연상률은 하락하는 추세이고, 한국 문화콘텐츠 소프트파워 는 상승하고 있다. 
   
진흥원은 "북미, 유럽, 오세아니아에서는 지난 5년간 북한 관련 이미지 연상률이 하락한 것으로 조사됐다"면서 "2015년에는 '북한', '한국전쟁'이 세 권역에서 연상률 5위 안에 포함됐지만, 2020년 조사에선 오세아니아의 경우 북한 관련 키워드가 5위권 밖으로 하락했고 유럽과 북미에서도 '한국전쟁'만 5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진흥원은 "현지 언론의 K팝 열풍 등 한국 문화 이슈에 대한 보도 횟수 증가와 함께 전체적인 논조가 긍정적으로 변한 결과로 보인다"면서 "한국의 소프트파워 상승도 일정 부분 영향을 미친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한편, 최근 <오징어 게임>의 신드롬이 전 세계를 강타하고 있다. 이번 조사에서 드라마는 아시아를 제외한 다른 권역에서 순위와 응답률이 하락한 것으로 조사됐는데, 이는 <오징어 게임>의 흥행 이전에 조사한 결과인 것으로 보인다. 

진흥원 최경희 조사연구팀장은 "넷플릭스의 <오징어 게임>을 비롯한 글로벌 OTT를 통해 제작·유통된 한국 작품의 인기가 본격적으로 반영될 2021년 조사(2021년 10월 시행, 2022년 1월 말 조사 결과 발표 예정)에서는 드라마에 대한 연상률(응답률)과 한국 콘텐츠에 대한 긍정적 반응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2015 권역별 한국 연상 이미지 워드 클라우드 세계지도.
 2015 권역별 한국 연상 이미지 워드 클라우드 세계지도.
ⓒ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