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군위군 대구 편입과 관련 이철우 경북도지사, 권영진 대구시장, 김영만 군위군수가 8일 오전 경북도의회를 방문해 오는 14일까지 열리는 임시회에서 찬성으로 의견을 모아줄 것을 요청했다.
 군위군 대구 편입과 관련 이철우 경북도지사, 권영진 대구시장, 김영만 군위군수가 8일 오전 경북도의회를 방문해 오는 14일까지 열리는 임시회에서 찬성으로 의견을 모아줄 것을 요청했다.
ⓒ 경상북도 제공

관련사진보기

 
경북도의회가 군위군 대구시 편입안에 대한 의견 재청취 안건을 이번 임시회에서 처리하기로 결정했다.

고우현 경북도의회 의장 등 의장단과 상임위원회 위원장들은 8일 회의를 열고 현재 개회 중인 임시회에서 도의원들의 의견을 다시 묻기로 했다.

이에 따라 오는 13일 행정보건복지위원회에서 심사를 한 후 제326회 임시회 폐회일인 14일 열리는 본회의에서 안건을 상정해 찬반 여부를 다시 물을 예정이다.

투표 방식은 지난달과 같이 무기명으로 진행할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경북도의회는 지난달 2일 '경북도 관할구역 변경에 대한 의견 제시의 건'을 상정해 찬성안과 반대안에 대해 각각 무기명 투표를 진행했으나 모두 부결됐다.

결국 '의견 없음'으로 결론을 내 경북도에 제출했고 경북도는 이런 도의회 의견을 첨부해 군위군 대구 편입을 위한 관할구역 변경 건의서를 지난달 23일 행정안전부에 제출했다. 하지만 행안부는 도의회 의견을 명확히 해달라며 경북도의 의견서를 반려했다.

이에 경북도는 지난 7일 군위군 대구 편입에 대한 찬성과 반대 의견 제시를 재요청하는 안건을 경북도의회에 공식 제출했다.

또 이날 오전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권영진 대구시장, 김영만 군위군수가 함께 도의회를 찾아 조속히 찬성 의견으로 통과시켜 줄 것을 요청했다.

한편 군위군 대구 편입은 지난해 7월 말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이전 부지 선정 과정에서 군위군의 공동후보지 유치신청을 조건으로 대구시장, 경북도지사. 시·도 국회의원, 광역의원 등이 합의한 사항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