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성남시 트램 조감도
 성남시 트램 조감도
ⓒ 성남시

관련사진보기

 
경기 성남시가 자체추진하는 트램 사업이 본격 추진에 들어간다. 

28일 성남시에 따르면 시는 성남도시철도(트램) 타당성조사 용역을 지난 15일 조달청에 입찰의뢰했다. 

이는 앞서 성남시는 지난 3월 25일 성남도시철도 2호선 트램 (판교테크노밸리~판교역~정자역, 운중동)사업을 자체재원 추진 결정에 따른 것이다. 

시는 용역 입찰공고에 지난 8월 18일 철도(트램)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트램사업추진위원회를 구성한 바 있다. 위원회의 검토와 추가의견을 반영해 과업지시서를 완성했다.  

본 용역은 단순히 교통수요예측 및 경제성만 검토하는 기존 철도 타당성조사 용역과는 달리 실제 트램 도입시 차로 수 감소에 대한 대책, 시스템(수소트램, 배터리 트램), 효율적 교통신호계획 등 기술적 검토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용역의 진행상황은 성남시 뿐만 아니라 트램사업추진위원회에서도 같이 참여하여 최상의 용역결과물을 도출해 낼 계획이다. 

특히, 금번 용역에서는 성남도시철도 2호선 뿐만 아니라 성남도시철도 1호선 트램(모란역~판교역~성남산업단지) 사업성 상향과 최적노선 선정을 위한 결과물을 도출한다. 

성남도시철도 1호선 트램사업은 지난 2021년 6월 18일 준공한 "성남도시철도 현행화 등 타당성조사 용역"에서 경제성(B/C)를 상향시켰음에도 불구하고 사업성이 부족하여, 본 용역에서도 사업성 상향 방안을 연구한다. 

성남도시철도 1호선 트램은 성남시내 지역간 균형발전 및 도시교통 이용자의 편의증진 기여와 함께 향후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의 마중물로서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현재 예비타당성조사 지침에는 철도사업의 경제성 B/C 분석시 철도사업의 반영기준은 기본계획 고시 이후 사업만 반영토록 되어 있다. 따라서 성남도시철도 2호선 사업이 기본계획을 완료한다면 성남도시철도 2호선이 운행된다는 전제하에 성남도시철도 1호선 트램사업의 교통수요를 예측하므로 경제성 B/C가 상향될 것으로 예측된다.

성남시는 "본 용역에서 최적의 노선과 트램도입시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에 대한 대책을 마련한 후, 내년 한국지방행정연구원에 타당성조사를 의뢰할 계획"이라며 "한국지방행정연구원 타당성조사가 완료되면, 기본계획, 기본 및 실시설계 등의 행정절차를 거쳐 공사를 착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