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경남도립극단 정기공연 <연극 토지 Ⅱ>.
 경남도립극단 정기공연 <연극 토지 Ⅱ>.
ⓒ 경남도립극단

관련사진보기

 
순회공연에서 전석 매진을 기록했던 경남도립극단의 <연극 토지Ⅰ>에 이은 연작 <토지 Ⅱ>가 무대에 오른다. 10월 29~31일 경남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

<연극 토지Ⅰ>은 도립극단 창작작품으로, 순회공연 전석 매진과 부산국제연극제 폐막작, 예술의전당 지역우수공연 초청작으로 관심을 모았다.

이 연극은 통영 출신 박경리 작가의 대하소설 <토지>를 원작으로, 총 2부작으로 기획되었다.

<토지Ⅰ>은 평사리 최참판댁 이야기와 서희가 평사리에서 간도로 이주를 결정하기까지의 이야기를 담았고, 그 이후 간도에서 이야기, 서희가 평사리 최참판가 땅을 되찾고 돌아와 광복을 맞이하기까지의 이야기가 <토지Ⅱ>에서 펼쳐진다.

<토지Ⅱ>는 출연진과 제작진 등 연 인원 60여명이 참여하는 대작이다. 박장렬 연출(도립극단 예술감독), 김민정 작가, 엄진선 무대디자이너, 박진규 음악감독, 박근여 의상디자이너 등 <토지Ⅰ>의 스텝들이 다시 의기투합해 만들었다.

도립극단은 "이번 작품은 일제 강점기 하의 우리 민중들의 삶과 애환, 한국 근대를 표현한 무대와 의상, 음악 등 새로운 볼거리로 극을 더욱 풍성하게 채워 관객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고 했다.

박장렬 예술감독은 "<연극 토지Ⅱ>에 우리가 꼭 기억해야 할 아픔들, 사람들의 꿈과 우리의 미래를 담고 싶었다"며 "우리 지역의 이야기를 우리 지역의 배우들이 풀어내는 <연극 토지>의 2년여 대장정의 마무리에 도민들의 많은 관심과 격려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번 연극은 10월 29일 오후 7시 30분, 30일·31일 오후 3시에 총 3차례 공연하고, 입장권은 오는 27일 오전 11시부터 인터파크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