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북녘 그림 전시회.
 북녘 그림 전시회.
ⓒ 6.15경남본부

관련사진보기

 
9·19평양선언과 10·4선언을 기념해 '북녘 그림 전시회'가 경남에서 처음으로 열린다.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경남본부(상임공동대표 황철하)는 "봄이 온다"는 제목으로 북녘 그림 전시회를 연다고 24일 밝혔다.

그림전시회는 28일부터 10월 4일까지 창원 성산아트홀 1층 전시관에서 열린다. 개막 행사는 29일 오전 10시 30분.

6·15경남본부는 "남과 북이 약속한 공동선언이 그 빛을 잃어가고 있다"며 "하지만 지나온 역사가 보여주듯 남북공동선언의 생명력은 결코 사라지지 않는다"고 했다.

이들은 "적대와 분단을 넘어 자주와 평화, 통일을 향한 7천만 겨레의 뜨거운 열망이 있기 때문"이라고 했다.

6·15경남본부는 "이번 전시회는 9.19평양선언과 10.4선언을 기억하고 다시 확인하며 나아가 화해와 번영, 평화와 통일의 가슴 벅찬 미래를 상상하고자 마련된 자리"라고 했다.

이번 전시에는 백두산, 금강산 등 작품 100여점이 선을 보인다.
 
북녘 그림 전시회
 북녘 그림 전시회
ⓒ 6.15경남본부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