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도쿄 패럴림픽 참가 경상남도 선수단 격려
 도쿄 패럴림픽 참가 경상남도 선수단 격려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도쿄 패럴림픽 참가 경상남도 선수단 격려
 도쿄 패럴림픽 참가 경상남도 선수단 격려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경남도는 '2020 도쿄 패럴림픽' 참가 선수단 7명한테 포상금·격려금을 지급했다.

하병필 경남도지사 권한대행은 17일 참가 선수단을 경남도청으로 초청해 격려했다.

지난 8월 24일부터 9월 5일까지 2020 도쿄 패럴림픽에 참가하여 대한민국과 경남의 위상을 드높인 탁구 주영대, 역도 김형희, 사격 김수완․문애경․서영균, 사이클 이경화 선수와 탁구 김민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하병필 도지사 권한대행은 주영대 선수에게 금메달을 직접 목에 걸어주면서 김민 감독과 함께 포상금을, 그 외 선수들에게는 격려금을 전달했다.

하 권한대행은 "세계 정상의 선수들과 당당히 겨루고 최선을 다하는 스포츠 정신을 보여준 선수들에게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도 계속해서 장애인 체육이 한층 더 발전할 수 있도록 경남도에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패럴림픽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주영대 선수는 "경남 소속으로 국제대회에 참가하여 도민들에게 좋은 성적으로 보답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며 "오늘 도지사 권한대행님께서 직접 자리를 마련해 주셔서 정말 감사드리고, 도에서 장애인 체육 발전을 위해 더 많은 관심과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참가 선수단은 오는 10월 20일부터 25일까지 경상북도 일원에서 열리는 제41회 전국장애인 체육대회에서도 최상의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휴식없이 합류해 강화 훈련에 매진하고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