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추석 연휴 기간에 응급상황 발생에 대비하여 보훈가족 등이 의료서비스에 불편을 없도록 비상 진료체계를 강화한다.

국가보훈처는 추석 연휴 기간에 전국 5개(중앙, 부산, 대구, 대전, 광주) 보훈병원에서는 응급실 근무 인원을 보강하여 24시간 운영하고, 구급 차량을 상시 대기하며 인근 의료기관과 협조체계를 유지한다"고 밝혔다.

또 전국 458개의 지정 위탁병원에서도 지역별로 일부 응급실을 운영하여 보훈가족 등의 진료를 지원한다.

이에 따른 보훈병원 응급실과 위탁병원 중 응급실을 운영하는 기관 현황은 보훈처 누리집(예우보상-지원안내-의료지원) 및 보훈병원 누리집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전국 7개 보훈요양원(수원, 광주, 김해, 대구, 대전, 남양주, 원주)에서는 추석 연휴 동안 한시적으로 2주간(9.13~9.26)으로 접촉·비접촉 안심 면회를 실시하고, 먹거리 장터 등 다양한 정서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국가보훈처는 "이는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격상 이후 전면 금지되었던 접촉·비접촉 면회를 추석 연휴 기간 한시적으로 허용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보훈병원 주요 연락처
 보훈병원 주요 연락처
ⓒ 국가보훈처

관련사진보기

  
보훈요양원 주요 연락처
 보훈요양원 주요 연락처
ⓒ 국가보훈처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