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거제신문은 기획영상으로 제작중인 지역 쓰레기 문제에 대한 영상제작을 위해 둘러본 지역 어촌마을 해양쓰레기 실태가 전체적으로 심각한 것으로 드러났다. 사진은 해안 갯바위에 버려진 폐쓰레기들과 쓰레기를 소각한 흔적들.
 거제신문은 기획영상으로 제작중인 지역 쓰레기 문제에 대한 영상제작을 위해 둘러본 지역 어촌마을 해양쓰레기 실태가 전체적으로 심각한 것으로 드러났다. 사진은 해안 갯바위에 버려진 폐쓰레기들과 쓰레기를 소각한 흔적들.
ⓒ 미디어 경남N거제

관련사진보기


경남 거제신문은 기획영상으로 제작중인 '환상의섬 거제, 쓰레기 천지…이건 아니라고 봐' 어업인편 촬영을 위해 거제의 여러 어촌마을 쓰레기 실태를 조사·촬영했다.

거제시 사등면 창호리 신교방파제 일대와 성포·오량리 신계해안길, 장목면 소계마을 등이다. 몇몇 마을 물양장과 방파제 등은 어구와 쓰레기 등이 정리되지 않고 널브러져 있어 마을 전체 이미지를 흐렸다.

사등면 창호리 신교방파제는 규모가 크고 낚시꾼들이 많이 찾기로 유명한 곳이다. 하지만 물양장에는 어선을 수리하고 남은 페인트통이 그대로 쌓여 있어 볼썽사납다. 게다가 낚시인들까지 덩달아 쓰레기를 버리고 가면서 주변환경이 더 불결해지고 엉망이 됐다.
 
 거제지역 해안 곳곳에 어민들과 낚시꾼들이 버린 폐어구 및 각종 쓰레기들이 쌓여 있다.
 거제지역 해안 곳곳에 어민들과 낚시꾼들이 버린 폐어구 및 각종 쓰레기들이 쌓여 있다.
ⓒ 미디어 경남N거제

관련사진보기


방파제와 연결된 갯바위는 소각으로 인해 바위가 시커멓게 변했고 바로 옆에는 각종 어업쓰레기와 생활쓰레기들이 쌓여 있다.

보는 시민도 치우는 행정도 지쳐가는 현상이 되풀이되는 곳이다. 아담한 어촌마을인 장목면 소계마을은 멸치·대구 등이 많이 잡히는 곳으로 역사 깊은 어촌이다. 물양장이 다른 어촌보다 좁은데도 폐어망 등 어구들이 어지럽게 섞여 있어 더욱 좁아 보인다.

한켠에는 어민들이 모아 놓은 폐어구와 어망들이 쌓여 있다. 수협에서 수거해 간다고 하지만 풀이 자라나 있는 것으로 미루어 오랫동안 방치돼 온 느낌이다.

여기 또한 다른 곳들과 마찬가지로 각종 폐어구와 생필품을 불법으로 소각하는 장소가 있다.
 
 거제지역 해안 곳곳에 어민들과 낚시꾼들이 버린 폐어구 및 각종 쓰레기들이 쌓여 있다.
 거제지역 해안 곳곳에 어민들과 낚시꾼들이 버린 폐어구 및 각종 쓰레기들이 쌓여 있다.
ⓒ 미디어 경남N거제

관련사진보기


사등면 성포마을 물양장에는 오래된 폐어구와 폐어망들이 악취를 풍기며 쌓여 있다. 낚시꾼들이 버리고 간 쓰레기인지 소주병과 먹다 남은 음식물까지 보인다. 과연 여기가 관광도시 거제가 맞냐고 반문하고 싶을 정도다.

사등면 오량리 신계해안길, 바다와 불과 몇미터 떨어지지 않은 갯바위에 소각하고 남은 잔해들이 시꺼멓게 얼룩져 있다. 플라스틱 등을 소각한 흔적이다. 소각하고 남은 재들이 파도에 쓸려 바다로 유입됐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밖에도 촬영팀은 여러 어촌을 일일이 찾아가며 어업인들의 쓰레기 문제를 조사·촬영했다.

거론된 4곳뿐만 아니라 다른 어촌들도 상황은 비슷했다. 이러한 문제들은 하루이틀만에 이뤄진게 아니라 오랜 기간동안 지속적으로 쌓여 고질병이 됐다.
 
 거제지역 해안 곳곳에 어민들과 낚시꾼들이 버린 폐어구 및 각종 쓰레기들이 쌓여 있다.
 거제지역 해안 곳곳에 어민들과 낚시꾼들이 버린 폐어구 및 각종 쓰레기들이 쌓여 있다.
ⓒ 미디어 경남N거제

관련사진보기


어업인들이 자신의 터전인 바다를 스스로 보호해야 하지만 한순간의 편리를 위해 바다를 쓰레기통으로 여기고 무분별하게 쓰레기를 버리는 일들이 되풀이되고 있는 것이다. 일부 어민들의 잘못된 행동이 몸에 배어 습관이 돼버린 것 같다.

엎친데 덥친 격으로 다른 지역에서 떠내려오는 해양쓰레기마저 쌓여 거제의 해양생태계를 더 오염시키고 있다.

하지만 중요한 점은 이 모든 원인을 어업인들 탓으로만 돌려서도 안된다는 것이다.

촬영에 동행한 환경운동가 김영춘씨는 "행정은 이러한 문제점들을 지켜만 보지 말고 어업인·시민들과 합심해 해양쓰레기와 낚시꾼 쓰레기를 해결할 수 있도록 방안을 제시하고 한다"며 "특히 지속적인 캠페인과 환경정화 활동·성숙한 시민의식 고취 등의 교육을 꾸준히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르포 영상은 유튜브 거제신문방송 '해양쓰레기의 심각성② 버리시면 안돼요!-어업인편 하'(https://youtu.be/J7WX2rHlFWM)편에서 시청할 수 있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거제신문에도 실렸습니다.


태그:#거제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단체회원으로 경남 거제시의 전반적인 현황 및 사건사고 등을 알리고자 함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