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서철모 화성시장은 30일 국토교통부의 '공공주도 3080+' 주택공급대책이 발표됨에 따라 긴급현안회의를 개최하고 신도시 개발의 차질 없는 추진을 위해 부시장 중심의 추진기획단을 구성하는 한편, 시의 요구를 관철시키기 위해 성명서를 발표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30일 국토교통부의 "공공주도 3080+" 주택공급대책이 발표됨에 따라 긴급현안회의를 개최하고 신도시 개발의 차질 없는 추진을 위해 부시장 중심의 추진기획단을 구성하는 한편, 시의 요구를 관철시키기 위해 성명서를 발표했다.
ⓒ 화성시

관련사진보기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공공주도 3080+' 택지 개발 사업에 화성시 봉담 3지구와 진안 지구가 포함된 것과 관련, 화성시민들은 교통 문제를 가장 크게 우려하고 있고, 해당 인프라의 확충이 필요하다고 인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화성시는 국토부의 '공공주도 3080+' 개발 사업에 대한 시민들의 의견수렴을 위해 지난 3~7일 동부지역 온라인 정책자문단 1만 1,858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하는 등 대응 방안 마련에 나섰다. 조사 대상자 중 43.2%인 5,121명이 설문에 응답하는 등 시민들의 관심도 상대적으로 높았다.

설문조사 결과 응답자의 50.8%인 2,599명은 신규 공공택지 조성에 따른 피해 예방으로 '주변 지역 교통난 해소 대책 마련'을 꼽았다. 다음으로 '보상 및 이주대책 마련'(18.2%), '공모에 의한 군공항 타 지자체 이전'(16.6%)이 뒤를 이었다.

또한, 택지 개발 발전 방향에 가장 필요한 분야로는 52.8%인 2,709명이 '교통인프라 확충(철도, 도로 등)'을 꼽았다. 이어 25.9%가 '충분한 공원과 녹지로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 10.7%가 '선 기반 시설 완료 후 입주 추진'이 필요하다고 답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교통 여건 개선 및 확보에 대한 시민들의 요구가 신규 공공택지 개발에 반영될 수 있도록 광역교통개선 대책을 수립하고 관계 부처와 적극적으로 소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화성진안, 봉담 3지구 신규 공공택지 개발 사업 관련 화성시 동부지역 온라인정책자문단 설문조사 결과
 화성진안, 봉담 3지구 신규 공공택지 개발 사업 관련 화성시 동부지역 온라인정책자문단 설문조사 결과
ⓒ 화성시

관련사진보기

 
앞서 화성시는 기존에 정부 주도의 택지 개발에서 벗어나 시민 중심의 개발이 이뤄질 수 있도록 지난 30일 관련 성명을 발표하고, 지난 7일 청와대에 '신규 공공택지 시민 중심, 포용 도시 조성'을 위한 공식 건의문을 전달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사실 너머의 진실을 보겠습니다. <오마이뉴스> 선임기자(지방자치팀)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