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24일 오전 미국 국무부 성 김 대북특별대표와 조찬 간담회를 갖고, 최근 한반도 정세 관련 의견을 공유하고 남·북·미 대화 조기 재개를 위한 한·미 양자 간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 이인영 장관, 성김 대북특별대표와 조찬 간담회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24일 오전 미국 국무부 성 김 대북특별대표와 조찬 간담회를 갖고, 최근 한반도 정세 관련 의견을 공유하고 남·북·미 대화 조기 재개를 위한 한·미 양자 간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 통일부 제공

관련사진보기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24일 오전, 미국 국무부 성 김 대북특별대표와 조찬 간담회를 진행했다.

이 자리에서 두 사람은 최근 한반도 정세 관련 의견을 공유하고 남·북·미 대화 조기 재개를 위한 한·미 양자 간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통일부에 따르면 이 장관은 현재 한반도 정세 평가 및 향후 전망과 함께 한반도 정세의 안정적 관리 노력이 필요함을 강조하는 한편, 한·미의 대북관여 노력이 성과를 낼 수 있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에 성 김 대북특별대표는 대북 적대 의도가 없으며, 인도주의적 협력을 포함한 외교와 관여를 통해 한반도 문제를 해결하는 데 한·미 양국 간 긴밀한 공조의 필요성을 확인했다고 통일부는 전했다.

아울러 한·미 양국은 남북관계와 북미관계 발전을 위해 앞으로도 소통과 협력을 지속해 나가기로 했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김도균 기자입니다. 어둠을 지키는 전선의 초병처럼, 저도 두 눈 부릅뜨고 권력을 감시하는 충실한 'Watchdog'이 되겠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