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23일 오후 6시 TBS FM <신장식의 신장개업>이 첫 방송을 했다.
 23일 오후 6시 TBS FM <신장식의 신장개업>이 첫 방송을 했다.
ⓒ TBS FM

관련사진보기

 
23일 오후 6시 TBS FM <신장식의 신장개업>이 첫 방송을 했다.
 23일 오후 6시 TBS FM <신장식의 신장개업>이 첫 방송을 했다.
ⓒ TBS FM

관련사진보기

  
충북 청주 출신 신장식 변호사가 시사프로그램 진행자로 변신했다.

TBS FM은 지난 23일 오후 6시 <신장식의 신장개업> 첫 방송을 진행했다.

신 변호사는 방송에 앞서 사회 관계망 서비스(SNS)를 통해 "땀 흘려 일하는 시민들을 위해 단맛, 쓴맛, 매운맛을 모두 맛볼 수 있는 푸짐한 저녁상을 차리겠다"고 말했다.

제작진은 '신장개업'이라는 제목을 붙인 이유에 대해 "매일 새롭게 문을 여는 마음으로 저녁 시간대 굳건한 시사맛집으로 자리매김하겠다는 의지를 담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시민의 이익을 최우선으로 한다는 기본 명제 하에 미디어의 건강한 사회감시자 역할 수행과 이성적 담론에 기반한 민주적 가치의 회복을 목표로 시사 인터뷰를 강화하고, 인권과 노동, 경제, 문화 이슈에 대한 의미 있는 담론의 장을 열겠다"고 기획 의도를 설명했다.

<신장식의 신장개업>을 통해 시사 진행자로 데뷔한 신장식 변호사는 방송과 강연을 통해 시사평론가로서의 역량을 입증한 바 있다.

이 프로그램은 월요일부터 금요일 오후 6시에서 오후 8시까지 2시간 동안 진행된다. TBS FM(FM 95.1 MHz)으로 청취할 수 있으며, 유튜브 TBS FM 채널을 통해 실시간 시청도 가능하다.

한편 청주 출신 진보정당 인사들이 시사프로그램 진행자로 나선 것은 김종대 전 국회의원이 먼저다.

김종대 전 의원은 21대 총선에서 낙선한 후 지난 2020년부터 올해까지 CBS 라디오 시사프로그램 <김종대의 뉴스업> 진행자로 활동했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충북인뉴스에도 실렸습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충북인뉴스는 정통시사 주간지 충청리뷰에서 2004년5월 법인 독립한 Only Internetnewspaper 입니다. 충북인뉴스는 '충북인(人)뉴스' '충북 in 뉴스'의 의미를 가집니다. 충북 언론 최초의 독립법인 인터넷 신문으로서 충북인과 충북지역의 변화와 발전을 위한 정론을 펼 것입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