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도성훈 인천시교육감이 8월 5일 어린이?청소년 환경회의 대표를 만나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의견을 나눴다.
 도성훈 인천시교육감이 8월 5일 어린이?청소년 환경회의 대표를 만나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의견을 나눴다.
ⓒ 인천시교육청

관련사진보기


도성훈 인천시교육감이 지난 5일 어린이‧청소년 환경회의 대표를 만나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의견을 나눴다. 

코로나19 여파로 줌으로 진행된 이번 간담회는 환경회의의 소그룹 토론에서 추천된 대표자 12명이 참석했다. 대표자들은 그동안 학생회나 환경 동아리 활동, 환경회의 소그룹 토론에서 제기된 다양한 기후위기대응 정책을 도 교육감에게 제안했다.

대표자들은 기후위기대응과 채식급식 인식 개선을 위한 교육 확대, 에너지 사용을 줄일 수 있는 환경 조성 등을 제안했다.

도 교육감은 "어린이·청소년 환경회의 활동은 기후위기 시대 지구를 살리는 의미 있는 활동"이라고 답하면서 "학생과 학교 구성원의 뜻을 모아 기후위기대응 및 생태환경교육 강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시교육청은 2021년 기후위기대응을 위해 모든 학교에 기후‧생태‧환경 동아리 활동을 지원했고, 학교 동아리나 학생자치회 대표 등 환경이슈에 관심이 높은 학생들을 모집하여 어린이·청소년 환경회의(함께그린이)를 구성했다.

그동안 어린이·청소년 환경회의(함께그린이) 학생들은 기후위기 등 생태환경 문제를 공부하고, 캠페인 활동을 기획·추진해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