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오마이뉴스의 모토는 '모든 시민은 기자다'입니다. 시민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사는 이야기'도 뉴스로 싣고 있습니다. 당신의 살아가는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경기도 화성 지역에 위치한 책방이 돌아가며 책 추천을 합니다. <화성시민신문>과 작은책방이 공동기획해 싣는 코너입니다. 동탄에 위치한 그물코까페에서 만든 '오이책방'지기 이현주씨가 추천하는 책 소개입니다.[기자말]
우지현 지음, 위즈덤하우스, 2021
 우지현 지음, 위즈덤하우스, 2021
ⓒ 화성시민신문

관련사진보기

 
"우리는 쉬면서도 쉬지 못한다"고 말하는 작가의 글이 첫 장부터 공감으로 다가왔다. 20여 년 동안 회사에 다녔고, 직장을 그만둔 지 7년째를 보내고 있지만, 나는 여전히 쫓기듯 살고 있기 때문이다.

"성실하게 살아야 한다고 배웠지만 살아가는 데 있어 쉬는 것이 필요하다는 건 누구도 알려주지 않았다"고, "휴식도 배워야 누릴 수 있다"고, "휴식은 삶을 의미 있게 만드는 소중한 것"이라고 말해주는 작가의 말은 따뜻한 위로를 건네준다.  

이 책이 제안하는 휴식법은 수영과 물, 바다와 관련된 그림들을 통해 시원함을 느끼기. 데이비드 호크니부터 파블로 피카소에 이르기까지 화가의 그림들 100여 점을 소개한다.

그림과 함께 펼쳐지는 글은 때로는 휴식, 때로는 수영, 때로는 화가나 그림에 대한 것으로 다양하다.

일률적이지 않은 이 방식이 오히려 이 책을 더욱 매력적으로 만든다.

쉼표가 필요한 순간, 삶과 휴식에 대해, 마치 헤엄치는 듯한 생각들을 건네주는 작가의 글에 빠져들다 보면 어느새 수영을 하는 듯 시원함을 느끼게 된다.

올여름, 물속으로가 어렵다면 책 속으로라도 빠져 보자. 풍덩!

동탄그물코 오이책방 이현주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화성시민신문에도 실렸습니다.


풍덩! - 완전한 휴식 속으로

우지현 (지은이), 위즈덤하우스(2021)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밑빠진 독 주변에 피는 꽃, 화성시민신문 http://www.hspublicpress.com/




연도별 콘텐츠 보기